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귀순 병사, ‘상태 호전’돼 일반병실로 옮겨
입력 2017.11.25 (07:23) 수정 2017.11.25 (07:40)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공동경비구역, JSA를 통해 귀순하던 도중 총상을 입고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아온 북한 군인이 일반병실로 옮겨졌습니다.

수원 아주대병원 권역외상센터는 북한 귀순 병사 24살 오 모씨가 최근 발열 없이 안정적인 상태를 계속 보여 외상센터 내 일반병실로 옮겼다고 밝혔습니다.

의료진은 앞으로 오 씨의 상태를 더 지켜본 뒤 당국과 협의해 군 병원으로 옮길 예정입니다.
  • 귀순 병사, ‘상태 호전’돼 일반병실로 옮겨
    • 입력 2017-11-25 07:28:04
    • 수정2017-11-25 07:40:59
    뉴스광장
공동경비구역, JSA를 통해 귀순하던 도중 총상을 입고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아온 북한 군인이 일반병실로 옮겨졌습니다.

수원 아주대병원 권역외상센터는 북한 귀순 병사 24살 오 모씨가 최근 발열 없이 안정적인 상태를 계속 보여 외상센터 내 일반병실로 옮겼다고 밝혔습니다.

의료진은 앞으로 오 씨의 상태를 더 지켜본 뒤 당국과 협의해 군 병원으로 옮길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