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7주 연속 오른 기름값 ℓ당 1천526.8원
입력 2017.11.25 (10:22) 수정 2017.11.25 (10:35) 경제
국제유가가 다시 상승하면서 국내 기름값도 거침없이 오르고 있다.

25일 한국석유공사 유가 정보 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11월 넷째 주 주유소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보다 6.5원 오른 ℓ(리터)당 1천526.8원을 기록해 17주 연속 올랐다. 경유 가격도 전주 대비 6.4원 상승한 1천318.6원/ℓ로 집계됐다. 18주 연속 상승세다.

상표별로는 알뜰주유소의 휘발유 판매가격이 전주 대비 5.7원 오른 1천493.2원/ℓ, 경유는 5.9원 상승한 1천285.7원/ℓ로 최저가를 기록했다.

상표별 최고가는 SK에너지 제품이다. 휘발유 가격은 전주 대비 6.1원 오른 1천551.6원/ℓ, 경유 가격은 5.8원 상승한 1천344.0원/ℓ를 나타냈다.

지역별로는 울산 지역 휘발유 가격이 다른 지역보다 크게 올랐다. 전주 대비 9.2원 오른 1천513.6원/ℓ를 기록했다. 최고가 지역인 서울의 휘발유 가격은 1천630.4원/ℓ(5.9원↑)로 전국 평균 가격보다 103.6원 높았다. 경남 지역 휘발유 가격은 1천501.2원/ℓ로 전주보다 6.3원 올랐지만, 전국에서 가장 낮은 수준을 유지했다.

한국석유공사는 "사우디아라비아의 감산 기간 재연장 필요성 표명과 미국 주요 지역 송유관 누유 사고 등으로 국제유가가 상승함에 따라 국내유가는 상승세를 이어갈 것"이라고 전망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게티이미지]
  • 17주 연속 오른 기름값 ℓ당 1천526.8원
    • 입력 2017-11-25 10:22:07
    • 수정2017-11-25 10:35:37
    경제
국제유가가 다시 상승하면서 국내 기름값도 거침없이 오르고 있다.

25일 한국석유공사 유가 정보 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11월 넷째 주 주유소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보다 6.5원 오른 ℓ(리터)당 1천526.8원을 기록해 17주 연속 올랐다. 경유 가격도 전주 대비 6.4원 상승한 1천318.6원/ℓ로 집계됐다. 18주 연속 상승세다.

상표별로는 알뜰주유소의 휘발유 판매가격이 전주 대비 5.7원 오른 1천493.2원/ℓ, 경유는 5.9원 상승한 1천285.7원/ℓ로 최저가를 기록했다.

상표별 최고가는 SK에너지 제품이다. 휘발유 가격은 전주 대비 6.1원 오른 1천551.6원/ℓ, 경유 가격은 5.8원 상승한 1천344.0원/ℓ를 나타냈다.

지역별로는 울산 지역 휘발유 가격이 다른 지역보다 크게 올랐다. 전주 대비 9.2원 오른 1천513.6원/ℓ를 기록했다. 최고가 지역인 서울의 휘발유 가격은 1천630.4원/ℓ(5.9원↑)로 전국 평균 가격보다 103.6원 높았다. 경남 지역 휘발유 가격은 1천501.2원/ℓ로 전주보다 6.3원 올랐지만, 전국에서 가장 낮은 수준을 유지했다.

한국석유공사는 "사우디아라비아의 감산 기간 재연장 필요성 표명과 미국 주요 지역 송유관 누유 사고 등으로 국제유가가 상승함에 따라 국내유가는 상승세를 이어갈 것"이라고 전망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