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외교부 “이집트 테러 관련해 현재 우리국민 피해접수 없어”
입력 2017.11.25 (14:18) 수정 2017.11.25 (14:47) 정치
외교부 당국자는 이집트 시나이반도 이슬람 사원에서 발생한 테러와 관련, "주 이집트대사관이 우리 국민 피해 여부를 확인 중이며, 현재까지 접수된 우리 국민들의 피해는 없다"고 25일(오늘)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또 "이집트 시나이반도는 특별여행경보가 발령되어 여행이 금지된 '즉시 대피' 지역"이라며 "외교부는 해외안전여행홈페이지(www.0404.go.kr)와 휴대전화 로밍 문자 메시지 등을 통해 이집트에 체류 중인 우리 국민들에게 안전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고 설명했다.

24일(현지시간) 이집트 시나이 반도 북쪽 비르알아베드 지역 알라우다 이슬람 사원에서 무장괴한 세력들이 폭탄과 총기 테러 공격을 가해 현재까지 최소 240여 명의 사망자와 100여 명의 부상자가 발생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외교부 “이집트 테러 관련해 현재 우리국민 피해접수 없어”
    • 입력 2017-11-25 14:18:23
    • 수정2017-11-25 14:47:26
    정치
외교부 당국자는 이집트 시나이반도 이슬람 사원에서 발생한 테러와 관련, "주 이집트대사관이 우리 국민 피해 여부를 확인 중이며, 현재까지 접수된 우리 국민들의 피해는 없다"고 25일(오늘)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또 "이집트 시나이반도는 특별여행경보가 발령되어 여행이 금지된 '즉시 대피' 지역"이라며 "외교부는 해외안전여행홈페이지(www.0404.go.kr)와 휴대전화 로밍 문자 메시지 등을 통해 이집트에 체류 중인 우리 국민들에게 안전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고 설명했다.

24일(현지시간) 이집트 시나이 반도 북쪽 비르알아베드 지역 알라우다 이슬람 사원에서 무장괴한 세력들이 폭탄과 총기 테러 공격을 가해 현재까지 최소 240여 명의 사망자와 100여 명의 부상자가 발생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