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北, 장거리 탄도미사일 발사
북,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1발 발사
입력 2017.11.29 (04:17) 수정 2017.11.29 (04:20) 속보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북한이 오늘 또다시 탄도미사일을 발사하는 도발을 감행했습니다.

군당국은 미사일의 궤적을 토대로 정확한 종류를 분석하고 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장덕수 기자,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오늘 새벽 3시 17분.

평안남도 평성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했다고 밝혔습니다.

현재 미사일의 비행거리와 고도 등은 정확히 알려지지 않고 있는데요.

한미 군당국은 현재 미사일 관련 세부사항 분석을 분석하고 있습니다.

또, 북한의 추가 도발 가능성에 대비해 북한의 동향을 예의주시하고 있습니다.

새벽 3시 23분에는 동해상에서 북한의 탄도미사일 도발에 대응한 미사일 합동 정밀타격훈련도 실시했습니다.

북한의 이번 미사일 발사는 지난 9월 15일 평양 순안 일대에서 화성-12형을 발사한 지 75일 만입니다.

당시 북한은 화성-12형을 정상각도로 발사해 일본 홋카이도 상공을 넘어 3,700km를 날려보냈습니다.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는 올들어 15번째, 문재인 정부 들어서는 11번째 발사입니다.

북한은 지난 4월 15일 김일성 105회 생일 열병식 때 신형 탄도미사일 세 종을 공개한 뒤 순차적으로 발사해 왔습니다.

지난 5월과 8월 중거리탄도미사일 화성-12형을 발사했고, 7월엔 대륙간탄도미사일급 화성-14형을 두차례 발사했습니다.

북한은 또 지난 9월 3일엔 국제사회의 경고에도 불구하고 6차 핵실험까지 감행했습니다.

북한은 이번 미사일 발사 전 관련 징후를 보였는데요.

정부 소식통은 통상적으로 미사일을 발사하기 전 보여왔던 것과 동일한 징후들이 최근 북한에서 감지돼 대북 미사일 감시태세를 강화했다고 전했습니다.

북한은 최근 발사된 미사일 궤적을 추적하는 레이더를 가동하고, 미사일 기지 안에서 통신활동이 급증하는 등의 징후를 보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와 관련해 일본 정부는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 준비를 의심하게 하는 전파 신호를 포착해 경계를 강화했습니다.

미국 국방부도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의 미사일 발사 가능성을 지속해서 예의주시할 것이라고 말해 관련 움직임이 포착됐음을 시사했습니다.

이에 따라 우리 군당국은 미국, 일본과 관련 정보를 교환하면서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대비해 왔습니다.

북한이 75일 만에 다시 미사일 도발을 감행하면서 한반도 정세는 다시 격랑 속으로 빠져들 가능성이 높아졌습니다.

KBS 뉴스 장덕수입니다.
  • 북,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1발 발사
    • 입력 2017-11-29 04:16:00
    • 수정2017-11-29 04:20:46
    속보
<앵커 멘트>

북한이 오늘 또다시 탄도미사일을 발사하는 도발을 감행했습니다.

군당국은 미사일의 궤적을 토대로 정확한 종류를 분석하고 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장덕수 기자,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오늘 새벽 3시 17분.

평안남도 평성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했다고 밝혔습니다.

현재 미사일의 비행거리와 고도 등은 정확히 알려지지 않고 있는데요.

한미 군당국은 현재 미사일 관련 세부사항 분석을 분석하고 있습니다.

또, 북한의 추가 도발 가능성에 대비해 북한의 동향을 예의주시하고 있습니다.

새벽 3시 23분에는 동해상에서 북한의 탄도미사일 도발에 대응한 미사일 합동 정밀타격훈련도 실시했습니다.

북한의 이번 미사일 발사는 지난 9월 15일 평양 순안 일대에서 화성-12형을 발사한 지 75일 만입니다.

당시 북한은 화성-12형을 정상각도로 발사해 일본 홋카이도 상공을 넘어 3,700km를 날려보냈습니다.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는 올들어 15번째, 문재인 정부 들어서는 11번째 발사입니다.

북한은 지난 4월 15일 김일성 105회 생일 열병식 때 신형 탄도미사일 세 종을 공개한 뒤 순차적으로 발사해 왔습니다.

지난 5월과 8월 중거리탄도미사일 화성-12형을 발사했고, 7월엔 대륙간탄도미사일급 화성-14형을 두차례 발사했습니다.

북한은 또 지난 9월 3일엔 국제사회의 경고에도 불구하고 6차 핵실험까지 감행했습니다.

북한은 이번 미사일 발사 전 관련 징후를 보였는데요.

정부 소식통은 통상적으로 미사일을 발사하기 전 보여왔던 것과 동일한 징후들이 최근 북한에서 감지돼 대북 미사일 감시태세를 강화했다고 전했습니다.

북한은 최근 발사된 미사일 궤적을 추적하는 레이더를 가동하고, 미사일 기지 안에서 통신활동이 급증하는 등의 징후를 보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와 관련해 일본 정부는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 준비를 의심하게 하는 전파 신호를 포착해 경계를 강화했습니다.

미국 국방부도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의 미사일 발사 가능성을 지속해서 예의주시할 것이라고 말해 관련 움직임이 포착됐음을 시사했습니다.

이에 따라 우리 군당국은 미국, 일본과 관련 정보를 교환하면서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대비해 왔습니다.

북한이 75일 만에 다시 미사일 도발을 감행하면서 한반도 정세는 다시 격랑 속으로 빠져들 가능성이 높아졌습니다.

KBS 뉴스 장덕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속보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