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北, 장거리 탄도미사일 발사
靑 “한-스리랑카 정상, 北 미사일 발사 강력 규탄”
입력 2017.11.29 (14:26) 수정 2017.11.29 (14:28) 정치
문재인 대통령과 마이트리팔라 시리세나 스리랑카 대통령은 29일(오늘) 북한의 장거리 탄도미사일 발사를 강력히 규탄했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양 정상은 북한이 유엔 안보리 결의에 따른 의무를 이행할 것을 촉구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박 대변인은 "양 정상은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방식으로 북한 핵문제를 평화적으로 해결하는 데 대한 지지를 재확인하고 북한이 유엔 안보리 결의에 따른 의무를 이행할 것을 촉구했다"고 전했다.

박 대변인은 "양 정상은 안보리 결의를 이행하는 데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하고 북핵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위해 의미 있는 대화를 재개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회담에서 스리랑카 정부가 북한의 잇따른 핵·미사일 실험 등의 도발을 강력히 규탄하며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 결의를 충실히 이행하는 점을 높이 평가했다.

시리세나 대통령은 지난 7월에 발표된 문 대통령의 '베를린 구상'을 포함해 남북관계 개선과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 정착을 위한 한국 정부의 노력에 확고한 지지 의사를 표시했다.

박 대변인은 "양 정상은 평창동계올림픽이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증진시키기 위한 유용한 계기라는 데 공감했다"고 밝혔다.

박 대변인은 "시리세나 대통령은 평화 올림픽을 향한 한국 정부의 노력이 전적인 지지를 표하고 스리랑카 정부의 적극적인 협조 의사를 재확인했다"고 덧붙였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靑 “한-스리랑카 정상, 北 미사일 발사 강력 규탄”
    • 입력 2017-11-29 14:26:24
    • 수정2017-11-29 14:28:34
    정치
문재인 대통령과 마이트리팔라 시리세나 스리랑카 대통령은 29일(오늘) 북한의 장거리 탄도미사일 발사를 강력히 규탄했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양 정상은 북한이 유엔 안보리 결의에 따른 의무를 이행할 것을 촉구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박 대변인은 "양 정상은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방식으로 북한 핵문제를 평화적으로 해결하는 데 대한 지지를 재확인하고 북한이 유엔 안보리 결의에 따른 의무를 이행할 것을 촉구했다"고 전했다.

박 대변인은 "양 정상은 안보리 결의를 이행하는 데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하고 북핵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위해 의미 있는 대화를 재개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회담에서 스리랑카 정부가 북한의 잇따른 핵·미사일 실험 등의 도발을 강력히 규탄하며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 결의를 충실히 이행하는 점을 높이 평가했다.

시리세나 대통령은 지난 7월에 발표된 문 대통령의 '베를린 구상'을 포함해 남북관계 개선과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 정착을 위한 한국 정부의 노력에 확고한 지지 의사를 표시했다.

박 대변인은 "양 정상은 평창동계올림픽이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증진시키기 위한 유용한 계기라는 데 공감했다"고 밝혔다.

박 대변인은 "시리세나 대통령은 평화 올림픽을 향한 한국 정부의 노력이 전적인 지지를 표하고 스리랑카 정부의 적극적인 협조 의사를 재확인했다"고 덧붙였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