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성추문’ 무어 “게이·사회주의자가 의혹제기 배후” 색깔론 공세
입력 2017.12.01 (02:14) 수정 2017.12.01 (02:17) 국제
과거 10대 소녀 등을 성추행했다는 의혹에 휘말린 미국 앨라배마 주 상원 보궐선거의 공화당 후보인 로이 무어가 29일(현지시간) 의혹 제기의 배후로 성소수자(LGBT)와 사회주의자를 지목하는 등 '색깔론' 공세를 펴 논란이다.

인터넷매체 버즈피드에 따르면 무어는 이날 밤 앨라배마 주 매그놀리아 침례교회에서 한 연설에서 자신에게 제기된 성추행 의혹에 대해 "사실이 아니며 악의적"이라며 "진보 어젠다를 밀어붙이는 민주당이 내 선거운동을 파괴하려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그는 자신을 '파괴'하려는 이들을 겨냥해 "그들은 진보주의자들이며 보수적 가치를 지니고 있지 않다"며 "그들은 우리의 문화를 바꾸기를 원하는 레즈비언과 게이, 양성애자, 트랜스젠더들"이라고 말했다.

또 "그들은 우리의 생활양식을 바꾸고 인간을 하나님 위에 두고자 하는 사회주의자들이며 권력을 잃고 싶어하지 않는 워싱턴 주류들"이라고 강조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성추문’ 무어 “게이·사회주의자가 의혹제기 배후” 색깔론 공세
    • 입력 2017-12-01 02:14:53
    • 수정2017-12-01 02:17:26
    국제
과거 10대 소녀 등을 성추행했다는 의혹에 휘말린 미국 앨라배마 주 상원 보궐선거의 공화당 후보인 로이 무어가 29일(현지시간) 의혹 제기의 배후로 성소수자(LGBT)와 사회주의자를 지목하는 등 '색깔론' 공세를 펴 논란이다.

인터넷매체 버즈피드에 따르면 무어는 이날 밤 앨라배마 주 매그놀리아 침례교회에서 한 연설에서 자신에게 제기된 성추행 의혹에 대해 "사실이 아니며 악의적"이라며 "진보 어젠다를 밀어붙이는 민주당이 내 선거운동을 파괴하려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그는 자신을 '파괴'하려는 이들을 겨냥해 "그들은 진보주의자들이며 보수적 가치를 지니고 있지 않다"며 "그들은 우리의 문화를 바꾸기를 원하는 레즈비언과 게이, 양성애자, 트랜스젠더들"이라고 말했다.

또 "그들은 우리의 생활양식을 바꾸고 인간을 하나님 위에 두고자 하는 사회주의자들이며 권력을 잃고 싶어하지 않는 워싱턴 주류들"이라고 강조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