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인영, ‘황금빛 내인생’ 5회 특별출연…“삼각관계 유발”
입력 2017.12.01 (10:26) 수정 2017.12.01 (10:26) 연합뉴스
시청률 40%를 바라보는 KBS 2TV 주말극 '황금빛 내인생'에 새로운 인물이 투입돼 긴장감을 높인다.

배우 유인영이 오는 2일 방송분부터 총 5회에 걸쳐 '황금빛 내인생'에 특별출연한다고 소속사 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가 1일 밝혔다.

유인영은 극중 최도경(박시후 분)과 정략결혼을 앞둔 약혼녀 장소라 역을 맡아 서지안(신혜선)-최도경과 삼각관계를 유발할 예정이다.

소속사는 "5회 정도 특별출연하기로 했다"며 "장소라가 최도경과 서지안 사이를 어떻게 흔들지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황금빛 내인생'은 지난달 26일 방송된 26회에서 전국 시청률 39%를 기록하며 40%를 눈앞에 두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유인영, ‘황금빛 내인생’ 5회 특별출연…“삼각관계 유발”
    • 입력 2017-12-01 10:26:24
    • 수정2017-12-01 10:26:49
    연합뉴스
시청률 40%를 바라보는 KBS 2TV 주말극 '황금빛 내인생'에 새로운 인물이 투입돼 긴장감을 높인다.

배우 유인영이 오는 2일 방송분부터 총 5회에 걸쳐 '황금빛 내인생'에 특별출연한다고 소속사 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가 1일 밝혔다.

유인영은 극중 최도경(박시후 분)과 정략결혼을 앞둔 약혼녀 장소라 역을 맡아 서지안(신혜선)-최도경과 삼각관계를 유발할 예정이다.

소속사는 "5회 정도 특별출연하기로 했다"며 "장소라가 최도경과 서지안 사이를 어떻게 흔들지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황금빛 내인생'은 지난달 26일 방송된 26회에서 전국 시청률 39%를 기록하며 40%를 눈앞에 두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