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두산, 조인성·정재훈 등 코치 4명 영입…보직 추후 결정
입력 2017.12.01 (16:08) 수정 2017.12.01 (16:29) 연합뉴스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가 코치 4명을 새로 영입했다.

두산은 코지 고토(48) 전 일본프로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 타격코치와 김태균(46) 전 롯데 코치를 비롯해 올해 은퇴를 선언한 조인성(42), 정재훈(37)을 영입했다고 1일 발표했다.

조인성은 한화 이글스에서 포수, 정재훈은 두산 베어스에서 투수로 활약하다 올 시즌을 마치고 은퇴를 선언했다.

두산은 이날 계약한 코치들의 보직을 추후 결정할 예정이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두산, 조인성·정재훈 등 코치 4명 영입…보직 추후 결정
    • 입력 2017-12-01 16:08:35
    • 수정2017-12-01 16:29:45
    연합뉴스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가 코치 4명을 새로 영입했다.

두산은 코지 고토(48) 전 일본프로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 타격코치와 김태균(46) 전 롯데 코치를 비롯해 올해 은퇴를 선언한 조인성(42), 정재훈(37)을 영입했다고 1일 발표했다.

조인성은 한화 이글스에서 포수, 정재훈은 두산 베어스에서 투수로 활약하다 올 시즌을 마치고 은퇴를 선언했다.

두산은 이날 계약한 코치들의 보직을 추후 결정할 예정이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