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학원 등록말소·신규 등록 신속 처리
입력 2017.12.01 (16:31) 수정 2017.12.01 (16:34) 사회
학원과 교습소의 등록말소 절차가 빨라지고 신규 학원 등록도 쉬워진다. 교육부는 학원의 설립·운영 및 과외교습에 관한 법률(학원법) 개정안 등 6개 소관 법안이 국회 본회의에서 의결됐다고 1일 밝혔다.

이날 통과된 학원법 개정안은 교육감이 관할 세무서장에게 학원 설립·운영자 또는 교습자의 폐업 여부에 관한 정보 제공을 요청하면, 세무서장은 교육행정정보시스템(NEIS·나이스) 연계를 통해 학원 정보를 공유하도록 했다. 정보 공유로 신속한 등록 말소가 가능해지고 신규 등록도 쉬워지게 됐다.

학원으로 등록된 시설은 폐원 신고 또는 직권말소가 되지 않은 경우 신규 학원을 등록할 수 없다. 이 때문에 해당 시설물의 건물주와 학원 운영 예정자들이 재산상 피해를 보는 사례가 있었다고 교육부는 전했다.

유아교육법, 장애 등에 대한 특수교육법도 개정돼 조문 가운데 비교육적이거나 강제적 의미를 담은 '수용'이라는 용어가 '배치'로 바뀐다. 유아수용계획은 유아배치계획으로, 특수교육기관 수용계획은 특수교육기관 배치계획으로 수정됐다.

이와 함께 인성교육진흥법을 개정해 인성교육 실시 범위에 재외 한국학교도 포함했고, 영재교육진흥법 개정으로 영재교육연구원의 사업·운영 경비 출연 근거도 마련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학원 등록말소·신규 등록 신속 처리
    • 입력 2017-12-01 16:31:22
    • 수정2017-12-01 16:34:03
    사회
학원과 교습소의 등록말소 절차가 빨라지고 신규 학원 등록도 쉬워진다. 교육부는 학원의 설립·운영 및 과외교습에 관한 법률(학원법) 개정안 등 6개 소관 법안이 국회 본회의에서 의결됐다고 1일 밝혔다.

이날 통과된 학원법 개정안은 교육감이 관할 세무서장에게 학원 설립·운영자 또는 교습자의 폐업 여부에 관한 정보 제공을 요청하면, 세무서장은 교육행정정보시스템(NEIS·나이스) 연계를 통해 학원 정보를 공유하도록 했다. 정보 공유로 신속한 등록 말소가 가능해지고 신규 등록도 쉬워지게 됐다.

학원으로 등록된 시설은 폐원 신고 또는 직권말소가 되지 않은 경우 신규 학원을 등록할 수 없다. 이 때문에 해당 시설물의 건물주와 학원 운영 예정자들이 재산상 피해를 보는 사례가 있었다고 교육부는 전했다.

유아교육법, 장애 등에 대한 특수교육법도 개정돼 조문 가운데 비교육적이거나 강제적 의미를 담은 '수용'이라는 용어가 '배치'로 바뀐다. 유아수용계획은 유아배치계획으로, 특수교육기관 수용계획은 특수교육기관 배치계획으로 수정됐다.

이와 함께 인성교육진흥법을 개정해 인성교육 실시 범위에 재외 한국학교도 포함했고, 영재교육진흥법 개정으로 영재교육연구원의 사업·운영 경비 출연 근거도 마련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