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아르헨티나 잠수함 실종 16일째…생존자 구조 중단
입력 2017.12.01 (20:29) 수정 2017.12.01 (20:51)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44명의 승조원을 태운 아르헨티나 잠수함이 파타고니아 해안에서 실종된 지 오늘로 16일째인데요.

해군이 생존자 구조 작전을 중단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엔리케 발비(해군 대변인) : "대신 잠수함 산후안 호 수색 작업은 계속할 예정입니다."

산후안 호는 지난달 15일 교신이 끊겼고, 해군은 같은 시간 근처에서 감지된 폭발 때문에 잠수함이 침몰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그러나 언론이 폭발 가능성을 제기한 이후 해군은 마지막 교신 뒤 폭발음이 감지된 사실을 뒤늦게 공개해 논란이 되고 있는데요.

실종자 가족 일부는 해군이 정보를 은폐하고 있다며 진상규명을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아르헨티나 잠수함 실종 16일째…생존자 구조 중단
    • 입력 2017-12-01 20:30:26
    • 수정2017-12-01 20:51:28
    글로벌24
44명의 승조원을 태운 아르헨티나 잠수함이 파타고니아 해안에서 실종된 지 오늘로 16일째인데요.

해군이 생존자 구조 작전을 중단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엔리케 발비(해군 대변인) : "대신 잠수함 산후안 호 수색 작업은 계속할 예정입니다."

산후안 호는 지난달 15일 교신이 끊겼고, 해군은 같은 시간 근처에서 감지된 폭발 때문에 잠수함이 침몰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그러나 언론이 폭발 가능성을 제기한 이후 해군은 마지막 교신 뒤 폭발음이 감지된 사실을 뒤늦게 공개해 논란이 되고 있는데요.

실종자 가족 일부는 해군이 정보를 은폐하고 있다며 진상규명을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