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상화, 월드컵 3차 500m 은메달…고다이라 또 우승
입력 2017.12.04 (07:13) 수정 2017.12.04 (07:24) 연합뉴스
'빙속여제' 이상화(스포츠토토)가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스피드스케이팅 월드컵 여자 500m에서 은메달을 획득했다.

이상화는 4일(한국시간) 캐나다 캘거리 올림픽 오벌에서 열린 2017-2018 ISU 스피드스케이팅 월드컵 3차 대회 500m에서 36초 86의 기록으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이상화는 이날도 마지막 조에서 현재 여자 500m 최강자인 일본의 고다이라 나오와 함께 뛰었다.

아웃코스에서 출발한 이상화는 100m 구간을 4위의 기록으로 통과했으나 중반 이후 속도를 붙이며 고다이라에 이어 2위의 기록으로 골인했다.

이번 시즌 월드컵 500m 세 번째 은메달이다.

개인 최고기록 36초 36에는 못 미치지만 이번 시즌 월드컵에서 처음으로 36초대에 진입하며 기록이 점차 향상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특히 지난 3차 월드컵 500m 1·2차 레이스에서 7위에 3위에 그치며 잠시 주춤한 모습을 보인 것에서 벗어나 제 컨디션을 찾은 모습이다.

전날 1,000m에서 넘어져 최하위에 그쳤던 고다이라는 36초 53으로 이상화가 갖고 있던 캘거리 올림픽 오벌의 트랙 레코드를 경신하며 또다시 정상에 오르며 건재를 과시했다.

고다이라는 이번 시즌 월드컵 500m 레이스 다섯 차례를 포함해 이번 대회까지 21번 연속으로 여자 500m 레이스를 제패하고 있다.

여자 500m에 함께 출전한 김민선(서문여고)은 38초 16, 김현영(성남시청)은 38초 28로 각각 16위, 19위에 올랐다.

이번 시즌 월드컵에서 처음으로 디비전A로 올라와 경기한 박승희(스포츠토토)는 20명의 선수 가운데 최하위에 머물렀으나 38초 49로 개인 최고기록을 경신하며 역시 나날이 향상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열린 남자 1,500m에선 김민석(평촌고)이 역시 개인 최고기록을 경신했다.

김민석은 이날 1분 43초 49로 종전 기록 1분 44초 61을 1초 이상 단축하며 10위에 자리했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 이상화, 월드컵 3차 500m 은메달…고다이라 또 우승
    • 입력 2017-12-04 07:13:00
    • 수정2017-12-04 07:24:11
    연합뉴스
'빙속여제' 이상화(스포츠토토)가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스피드스케이팅 월드컵 여자 500m에서 은메달을 획득했다.

이상화는 4일(한국시간) 캐나다 캘거리 올림픽 오벌에서 열린 2017-2018 ISU 스피드스케이팅 월드컵 3차 대회 500m에서 36초 86의 기록으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이상화는 이날도 마지막 조에서 현재 여자 500m 최강자인 일본의 고다이라 나오와 함께 뛰었다.

아웃코스에서 출발한 이상화는 100m 구간을 4위의 기록으로 통과했으나 중반 이후 속도를 붙이며 고다이라에 이어 2위의 기록으로 골인했다.

이번 시즌 월드컵 500m 세 번째 은메달이다.

개인 최고기록 36초 36에는 못 미치지만 이번 시즌 월드컵에서 처음으로 36초대에 진입하며 기록이 점차 향상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특히 지난 3차 월드컵 500m 1·2차 레이스에서 7위에 3위에 그치며 잠시 주춤한 모습을 보인 것에서 벗어나 제 컨디션을 찾은 모습이다.

전날 1,000m에서 넘어져 최하위에 그쳤던 고다이라는 36초 53으로 이상화가 갖고 있던 캘거리 올림픽 오벌의 트랙 레코드를 경신하며 또다시 정상에 오르며 건재를 과시했다.

고다이라는 이번 시즌 월드컵 500m 레이스 다섯 차례를 포함해 이번 대회까지 21번 연속으로 여자 500m 레이스를 제패하고 있다.

여자 500m에 함께 출전한 김민선(서문여고)은 38초 16, 김현영(성남시청)은 38초 28로 각각 16위, 19위에 올랐다.

이번 시즌 월드컵에서 처음으로 디비전A로 올라와 경기한 박승희(스포츠토토)는 20명의 선수 가운데 최하위에 머물렀으나 38초 49로 개인 최고기록을 경신하며 역시 나날이 향상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열린 남자 1,500m에선 김민석(평촌고)이 역시 개인 최고기록을 경신했다.

김민석은 이날 1분 43초 49로 종전 기록 1분 44초 61을 1초 이상 단축하며 10위에 자리했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