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생선 기름, 망막 세포 손상 차단”
입력 2017.12.04 (12:22) 수정 2017.12.04 (12:35) 국제
생선 기름이 망막 세포를 손상으로부터 보호하는 작용을 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루이지애나 주립대학의 니콜라스 바잔 신경과학 교수는 생선 기름에 들어있는 도코사헥사엔산(DHA)과 도코사노이드(docosanoid)가 망막 광수용 세포(photoreceptor cell)와 망막색소상피세포(RPE: Retinal Pigment Epithelium cells)의 손상을 미리 막아주는 기능을 수행한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고 영국의 일간 익스프레스 인터넷판과 사이언스 데일리가 2일 보도했다.

망막의 광수용 세포와 색소상피세포가 손상되면 망막의 중심부인 황반이 망가지면서 황반변성, 망막색소변성증 같은 심각한 망막 질환이 발생할 수 있다. 이 두 가지 물질은 망막 세포가 혈액의 단기간 공급 중단 같은 스트레스 상황이 발생했을 때 이에 대처할 수 있도록 미리 대비(preconditioning)시키는 작용을 한다고 바잔 교수는 밝혔다.

이러한 사전 보호 시스템은 장기적으로 지속돼 마치 미래의 질병에 대비하는 백신 같은 효과를 발휘한다고 바단 교수는 설명했다.

생선 기름에는 두 가지 형태의 다불포화지방산(PUFA)이 함유돼 있다. 하나는 오메가-3 지방산인 DHA, 또 하나는 오메가-6 지방산인 아라키돈산(AA)이다. 그러나 이 두 지방산은 서로 작용이 달라 DHA는 염증 억제, 아라키돈산은 염증 생성에 관여한다.

하지만 이 두 가지 지방산이 함께 분비될 땐 DHA가 AA를 억제한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시험관에서 인간의 망막 세포를 지속적으로 광선에 노출시켜 산화스트레스를 유발했을 땐 망막 세포가 파괴됐으나 사전에 DHA를 투여했을 땐 망막 세포가 죽지 않았다고 바잔 교수는 밝혔다. 이때 DHA 유도체인 도코사노이드 합성은 증가한 반면 AA의 합성은 감소하는 현상이 나타났다고 그는 설명했다.

이 연구결과는 '세포·분자 신경생행물학'(Cellular and Molecular Neurobiology) 최신호에 실렸다.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
  • “생선 기름, 망막 세포 손상 차단”
    • 입력 2017-12-04 12:22:00
    • 수정2017-12-04 12:35:12
    국제
생선 기름이 망막 세포를 손상으로부터 보호하는 작용을 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루이지애나 주립대학의 니콜라스 바잔 신경과학 교수는 생선 기름에 들어있는 도코사헥사엔산(DHA)과 도코사노이드(docosanoid)가 망막 광수용 세포(photoreceptor cell)와 망막색소상피세포(RPE: Retinal Pigment Epithelium cells)의 손상을 미리 막아주는 기능을 수행한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고 영국의 일간 익스프레스 인터넷판과 사이언스 데일리가 2일 보도했다.

망막의 광수용 세포와 색소상피세포가 손상되면 망막의 중심부인 황반이 망가지면서 황반변성, 망막색소변성증 같은 심각한 망막 질환이 발생할 수 있다. 이 두 가지 물질은 망막 세포가 혈액의 단기간 공급 중단 같은 스트레스 상황이 발생했을 때 이에 대처할 수 있도록 미리 대비(preconditioning)시키는 작용을 한다고 바잔 교수는 밝혔다.

이러한 사전 보호 시스템은 장기적으로 지속돼 마치 미래의 질병에 대비하는 백신 같은 효과를 발휘한다고 바단 교수는 설명했다.

생선 기름에는 두 가지 형태의 다불포화지방산(PUFA)이 함유돼 있다. 하나는 오메가-3 지방산인 DHA, 또 하나는 오메가-6 지방산인 아라키돈산(AA)이다. 그러나 이 두 지방산은 서로 작용이 달라 DHA는 염증 억제, 아라키돈산은 염증 생성에 관여한다.

하지만 이 두 가지 지방산이 함께 분비될 땐 DHA가 AA를 억제한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시험관에서 인간의 망막 세포를 지속적으로 광선에 노출시켜 산화스트레스를 유발했을 땐 망막 세포가 파괴됐으나 사전에 DHA를 투여했을 땐 망막 세포가 죽지 않았다고 바잔 교수는 밝혔다. 이때 DHA 유도체인 도코사노이드 합성은 증가한 반면 AA의 합성은 감소하는 현상이 나타났다고 그는 설명했다.

이 연구결과는 '세포·분자 신경생행물학'(Cellular and Molecular Neurobiology) 최신호에 실렸다.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