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통령 직속 북방경제협력위, 7일 현판식·1차회의 개최
입력 2017.12.04 (14:48) 수정 2017.12.04 (14:53) 정치
대통령 직속 북방경제협력위원회가 7일(오늘) 현판식과 1차 회의를 개최하고 위원회의 본격적인 출범을 알린다.

이날 행사에는 송영길 북방경제협력위원회 위원장과 위원인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강경화 외교부 장관,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조명균 통일부 장관, 김현철 청와대 경제보좌관, 민간위원 24명 등이 참석한다.

관계부처인 해양수산부, 국토교통부, 농림축산식품부에서도 각각 김영춘·김현미·김영록 장관이 참석하고 가스공사, 한전, 코트라 등 유관기관도 함께한다.

광화문 KT 빌딩에서 열리는 회의에서는 북방경제협력 추진방향이 보고되고 산자부, 해수부, 국토부, 농림부가 각각 '9개 다리' 전략 분야별 추진방안을 보고할 예정이다.

'9개 다리' 전략은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9월 러시아에서 열린 제3차 동방경제포럼 기조연설에서 북방경제협력 분야로 제시한 가스·철도·항만·전력·북극 항로·조선·농업·수산·일자리 분야를 말한다.

북방경제협력위원회는 동북아시아를 비롯한 유라시아 지역 국가와의 교통·물류·에너지 등 분야의 연계성 강화를 목표로 하는 기구다.

위원회는 앞으로 북방경제협력정책의 기본방향과 중장기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부처별 실행계획과 추진성과를 점검하게 된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대통령 직속 북방경제협력위, 7일 현판식·1차회의 개최
    • 입력 2017-12-04 14:48:29
    • 수정2017-12-04 14:53:00
    정치
대통령 직속 북방경제협력위원회가 7일(오늘) 현판식과 1차 회의를 개최하고 위원회의 본격적인 출범을 알린다.

이날 행사에는 송영길 북방경제협력위원회 위원장과 위원인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강경화 외교부 장관,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조명균 통일부 장관, 김현철 청와대 경제보좌관, 민간위원 24명 등이 참석한다.

관계부처인 해양수산부, 국토교통부, 농림축산식품부에서도 각각 김영춘·김현미·김영록 장관이 참석하고 가스공사, 한전, 코트라 등 유관기관도 함께한다.

광화문 KT 빌딩에서 열리는 회의에서는 북방경제협력 추진방향이 보고되고 산자부, 해수부, 국토부, 농림부가 각각 '9개 다리' 전략 분야별 추진방안을 보고할 예정이다.

'9개 다리' 전략은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9월 러시아에서 열린 제3차 동방경제포럼 기조연설에서 북방경제협력 분야로 제시한 가스·철도·항만·전력·북극 항로·조선·농업·수산·일자리 분야를 말한다.

북방경제협력위원회는 동북아시아를 비롯한 유라시아 지역 국가와의 교통·물류·에너지 등 분야의 연계성 강화를 목표로 하는 기구다.

위원회는 앞으로 북방경제협력정책의 기본방향과 중장기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부처별 실행계획과 추진성과를 점검하게 된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