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내년 취업자 30만 명 밑돌 듯…자영업 줄고 상용직 늘어”
입력 2017.12.05 (16:55) 수정 2017.12.05 (16:57) 사회
우리나라의 경제 성장률이 내년에도 양호한 흐름을 타겠지만, 취업자 수 증가 폭은 올해보다 감소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한국노동연구원은 5일 '2017년 노동시장평가와 2018년 고용전망' 자료를 내고 내년도 취업자 증가 수가 29만 6천 명으로, 올해 32만 4천 명보다 8.6% 감소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연구원은 "내년 경제 성장률이 올해보다 0.1%포인트 낮은 2.9%로 양호한 흐름을 이어갈 것"이라며 "하지만 15∼64세 인구 증가세가 빠르게 둔화하고 있어 취업자 수 증가 폭이 올해보다 커지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취업자의 양적 증가세는 둔화하겠지만, 자영업이 줄고 상용직 중심의 취업자가 늘어 일자리 구성이 개선될 것으로 전망했다.

내년 경제활동 참가율과 고용률은 올해보다 각각 0.3%포인트씩 증가한 63.3%와 61.0%를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내년 취업자 30만 명 밑돌 듯…자영업 줄고 상용직 늘어”
    • 입력 2017-12-05 16:55:07
    • 수정2017-12-05 16:57:53
    사회
우리나라의 경제 성장률이 내년에도 양호한 흐름을 타겠지만, 취업자 수 증가 폭은 올해보다 감소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한국노동연구원은 5일 '2017년 노동시장평가와 2018년 고용전망' 자료를 내고 내년도 취업자 증가 수가 29만 6천 명으로, 올해 32만 4천 명보다 8.6% 감소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연구원은 "내년 경제 성장률이 올해보다 0.1%포인트 낮은 2.9%로 양호한 흐름을 이어갈 것"이라며 "하지만 15∼64세 인구 증가세가 빠르게 둔화하고 있어 취업자 수 증가 폭이 올해보다 커지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취업자의 양적 증가세는 둔화하겠지만, 자영업이 줄고 상용직 중심의 취업자가 늘어 일자리 구성이 개선될 것으로 전망했다.

내년 경제활동 참가율과 고용률은 올해보다 각각 0.3%포인트씩 증가한 63.3%와 61.0%를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