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선거법 위반’ 최명길 의원 의원직 상실
입력 2017.12.05 (19:06) 수정 2017.12.05 (19:10)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국민의당 최명길 의원이 대법원에서 벌금 200만 원을 확정받아 의원직을 상실했습니다.

최 의원은 20대 국회의원 선거운동 당시 선거사무원으로 등록되지 않은 SNS 전문가 이 모 씨에게 온라인 선거운동을 부탁하고 그 대가로 200만 원을 건넨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 ‘선거법 위반’ 최명길 의원 의원직 상실
    • 입력 2017-12-05 19:06:55
    • 수정2017-12-05 19:10:45
    뉴스 7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국민의당 최명길 의원이 대법원에서 벌금 200만 원을 확정받아 의원직을 상실했습니다.

최 의원은 20대 국회의원 선거운동 당시 선거사무원으로 등록되지 않은 SNS 전문가 이 모 씨에게 온라인 선거운동을 부탁하고 그 대가로 200만 원을 건넨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