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해피 바이러스 이원근 “해맑고, 능청스러운”
입력 2017.12.20 (18:42) TV특종
배우 이원근이 유쾌 발랄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KBS 2TV 월화드라마 ‘저글러스-비서들’에서 YB그룹의 어린 보스 ‘황보율’로 분해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꾀한 이원근은 이번 작품을 통해 지금까지 대중들에게 익숙했던 모습과는 180도 반전된 캐릭터로 안방극장에 큰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극중 이원근은 비서인 강혜정(왕정애 역)에게 ‘전 여자친구 대신 떼어내기’, ‘국내 5켤레 들어온 운동화 구해오기’ 등 혹독한 미션들을 내리는 ‘철부지 끝판왕’이지만, 훈훈한 비주얼과 해맑은 미소, 미워할 수 없는 애교를 선보이며 여심을 사로잡았다.

또한, 백진희(좌윤이 역)를 스카우트 하겠다는 명목으로 최다니엘(남치원 역)을 쥐락펴락하면서 본의 아니게 최다니엘과 백진희 사이를 진전시키는 조력자로 활약하며 존재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처럼 이원근은 코믹한 상황과 유쾌한 분위기를 이끌어내며 극의 색다른 활력소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 해피 바이러스 이원근 “해맑고, 능청스러운”
    • 입력 2017-12-20 18:42:28
    TV특종
배우 이원근이 유쾌 발랄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KBS 2TV 월화드라마 ‘저글러스-비서들’에서 YB그룹의 어린 보스 ‘황보율’로 분해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꾀한 이원근은 이번 작품을 통해 지금까지 대중들에게 익숙했던 모습과는 180도 반전된 캐릭터로 안방극장에 큰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극중 이원근은 비서인 강혜정(왕정애 역)에게 ‘전 여자친구 대신 떼어내기’, ‘국내 5켤레 들어온 운동화 구해오기’ 등 혹독한 미션들을 내리는 ‘철부지 끝판왕’이지만, 훈훈한 비주얼과 해맑은 미소, 미워할 수 없는 애교를 선보이며 여심을 사로잡았다.

또한, 백진희(좌윤이 역)를 스카우트 하겠다는 명목으로 최다니엘(남치원 역)을 쥐락펴락하면서 본의 아니게 최다니엘과 백진희 사이를 진전시키는 조력자로 활약하며 존재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처럼 이원근은 코믹한 상황과 유쾌한 분위기를 이끌어내며 극의 색다른 활력소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