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든든한 노후’ 적정생활비는?…“부부 230만9천원, 개인 145만7천원”
입력 2017.12.28 (06:57) 수정 2017.12.28 (08:21) 사회
‘든든한 노후’ 적정생활비는?…“부부 230만9천원, 개인 145만7천원”

‘든든한 노후’ 적정생활비는?…“부부 230만9천원, 개인 145만7천원”

우리나라 50대 이상 중고령자는 노후에 적정생활을 하려면 부부기준 월 230만 9천 원, 개인기준 월 145만 7천 원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는 분석이 나왔다.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연구원은 2016년 5월부터 9월까지 5개월에 걸쳐 50세 이상 4천572가구를 대상으로 재무, 여가, 대인관계, 건강 등 항목에 걸쳐 국민노후보장패널 6차 부가조사를 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28일 밝혔다.

조사 결과, 50대 이상 중고령자가 생각하는 월평균 최소 생활비는 부부기준으로 167만 3천 원이며, 개인기준으로 103만 원으로 나타났다.

최소 생활비는 특별한 질병 등이 없는 건강한 노년을 가정할 때, 최저의 생활을 유지하는 데 필요한 비용을 말한다.

적정 생활비 수준은 부부기준 월평균 230만 9천 원, 개인기준으로 월평균 145만 7천 원이 필요할 것으로 나타났다.


적정생활비는 특별한 질병 등이 없는 건강한 노년을 가정할 때, 표준적인 생활을 하는데 흡족한 비용을 의미한다.

연령별 월평균 적정생활비는 50대는 부부기준 263만 3천 원, 개인기준 164만 6천 원이고, 60대는 부부기준 226만 9천 원, 개인기준 142만 8천 원, 70대는 부부기준 196만 9천 원, 개인기준 127만 원, 80세 이상은 부부기준 189만 원, 개인기준 119만 8천 원 등이었다.

[그래픽 : 연합뉴스][그래픽 : 연합뉴스]
  • ‘든든한 노후’ 적정생활비는?…“부부 230만9천원, 개인 145만7천원”
    • 입력 2017-12-28 06:57:22
    • 수정2017-12-28 08:21:13
    사회
우리나라 50대 이상 중고령자는 노후에 적정생활을 하려면 부부기준 월 230만 9천 원, 개인기준 월 145만 7천 원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는 분석이 나왔다.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연구원은 2016년 5월부터 9월까지 5개월에 걸쳐 50세 이상 4천572가구를 대상으로 재무, 여가, 대인관계, 건강 등 항목에 걸쳐 국민노후보장패널 6차 부가조사를 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28일 밝혔다.

조사 결과, 50대 이상 중고령자가 생각하는 월평균 최소 생활비는 부부기준으로 167만 3천 원이며, 개인기준으로 103만 원으로 나타났다.

최소 생활비는 특별한 질병 등이 없는 건강한 노년을 가정할 때, 최저의 생활을 유지하는 데 필요한 비용을 말한다.

적정 생활비 수준은 부부기준 월평균 230만 9천 원, 개인기준으로 월평균 145만 7천 원이 필요할 것으로 나타났다.


적정생활비는 특별한 질병 등이 없는 건강한 노년을 가정할 때, 표준적인 생활을 하는데 흡족한 비용을 의미한다.

연령별 월평균 적정생활비는 50대는 부부기준 263만 3천 원, 개인기준 164만 6천 원이고, 60대는 부부기준 226만 9천 원, 개인기준 142만 8천 원, 70대는 부부기준 196만 9천 원, 개인기준 127만 원, 80세 이상은 부부기준 189만 원, 개인기준 119만 8천 원 등이었다.

[그래픽 : 연합뉴스][그래픽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