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홍콩 선박, 공해서 北선박에 정유제품 이전…억류 조사중”
입력 2017.12.29 (14:56) 수정 2017.12.29 (15:10) 정치
정부는 29일 "여수항에 입항해 정유제품을 환적하고 출항한 홍콩 선적 선박 '라이트하우스 윈모어'호가 10월 19일 공해상에서 북한 선박에 정유제품을 선박간 이전 방식으로 이전했음을 인지했다"고 밝혔다.

북한에 이전한 정유제품은 약 600t인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외교부 당국자는 이날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는 어떤 물품도 북한 선박과 선박간 이전을 금지하고 있다"면서 "정부는 '라이트하우스 윈모어'호가 지난달 24일 여수항에 다시 입항하자 억류해 관세청에서 조사를 실시했다"고 말했다.

조사 결과 이 배는 타이완 소재 기업인 빌리언스벙커그룹이 임대해 사용하는 중이었으며, 지난 10월 11일 여수항에 들어와 일본산 정유 제품을 적재하고 나흘 뒤 타이완을 목적지로 출항한 것으로 확인됐다.

그러나 이 배는 타이완으로 가지 않고 공해상에서 북한 선박 1척을 포함해 총 4척의 선박에 정유제품을 이전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관세청 관계자는 전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조치 결과는 향후 안보리 대북제재위에 보고할 예정"이라며 "이번 사례는 북한이 불법 네트워크를 이용해서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를 교묘하게 우회한 대표적 사례"라고 말했다.

이 당국자는 "정보 입수 및 평가 조사 실시, 관련 내용 공유 등 이 건 전 과정에서 미국 측과 긴밀하게 협의했다"고 덧붙였다.

[사진 출처: KBS 자료사진]
  • “홍콩 선박, 공해서 北선박에 정유제품 이전…억류 조사중”
    • 입력 2017-12-29 14:56:11
    • 수정2017-12-29 15:10:36
    정치
정부는 29일 "여수항에 입항해 정유제품을 환적하고 출항한 홍콩 선적 선박 '라이트하우스 윈모어'호가 10월 19일 공해상에서 북한 선박에 정유제품을 선박간 이전 방식으로 이전했음을 인지했다"고 밝혔다.

북한에 이전한 정유제품은 약 600t인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외교부 당국자는 이날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는 어떤 물품도 북한 선박과 선박간 이전을 금지하고 있다"면서 "정부는 '라이트하우스 윈모어'호가 지난달 24일 여수항에 다시 입항하자 억류해 관세청에서 조사를 실시했다"고 말했다.

조사 결과 이 배는 타이완 소재 기업인 빌리언스벙커그룹이 임대해 사용하는 중이었으며, 지난 10월 11일 여수항에 들어와 일본산 정유 제품을 적재하고 나흘 뒤 타이완을 목적지로 출항한 것으로 확인됐다.

그러나 이 배는 타이완으로 가지 않고 공해상에서 북한 선박 1척을 포함해 총 4척의 선박에 정유제품을 이전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관세청 관계자는 전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조치 결과는 향후 안보리 대북제재위에 보고할 예정"이라며 "이번 사례는 북한이 불법 네트워크를 이용해서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를 교묘하게 우회한 대표적 사례"라고 말했다.

이 당국자는 "정보 입수 및 평가 조사 실시, 관련 내용 공유 등 이 건 전 과정에서 미국 측과 긴밀하게 협의했다"고 덧붙였다.

[사진 출처: KBS 자료사진]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