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日 정부, 히타치 영국원전 건설자금 4조7천억원 채무보증
입력 2018.01.03 (11:22) 수정 2018.01.03 (11:28) 국제
일본 정부가 영국에서 히타치(日立)제작소가 건설하는 원전의 사업비 3조 엔(약 28조 4천억 원) 가운데 5천억 엔(약 4조7천억 원)의 금융기관 대출금 지급보증을 하는 등 원전 수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나섰다.

3일 마이니치신문에 따르면 미쓰비시도쿄(三菱東京)UFJ, 미즈호, 미쓰이스미토모(三井住友) 등 일본 3대은행과 일본국제협력은행, 영국 금융기관 등은 히타치제작소에 1조 5천억 엔 규모의 원전 건설 자금을 대출해 주기로 했다.

일본 정부는 예기치 않은 사고로 히타치 측이 대출금을 변제하지 못할 경우에 대비해 5천억 엔 규모로 예상되는 일본 3대 ‘메가뱅크’의 융자분에 대해 일본무역공사를 통해 전액 지급보증을 하기로 했다. 나머지 1조 엔은 일본국제협력은행과 영국 금융기관이 대출을 하게 된다.

대출 이외의 사업비 1조 5천억 엔은 히타치와 일본정책투자은행, 주부(中部)전력, 영국 정부 등이 출자하는 방식으로 조달하게 된다.

마이니치는 "총액 3조엔 규모의 원전 수출을 일본 정부가 주도하는 '올 재팬 체제'로 뒷받침하는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지원 대상 원전은 히타치가 영국의 자회사를 통해 영국 중부 앵글시 섬에서 추진하는 원전 신설 프로젝트다. 최종 결정은 2019년에 할 예정이지만 ‘리스크’를 자사만 떠안는 것은 불가능하다고 보고 영국, 일본 정부와 지원문제를 논의해 왔다.

일본 경제산업성 관계자는 "원전 기술을 잃지 않기 위해서라도 영국 프로젝트 참여가 필요하다"고 전면 지원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제1야당인 입헌민주당은 이달 하순 소집되는 통상(정기)국회에 장기적으로 원전 가동을 중단하는 '원전제로' 법안을 제출하기로 했다.

법안은 ▲ 정부는 신속하게 모든 상업용 원전 폐지를 목표로 한다 ▲ 원전 운전 기간 연장은 허용하지 않는다 ▲ 원전은 원자력 이외의 에너지원을 최대한 활용해도 전력의 안전 공급이 어려울 경우에 한정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日 정부, 히타치 영국원전 건설자금 4조7천억원 채무보증
    • 입력 2018-01-03 11:22:55
    • 수정2018-01-03 11:28:28
    국제
일본 정부가 영국에서 히타치(日立)제작소가 건설하는 원전의 사업비 3조 엔(약 28조 4천억 원) 가운데 5천억 엔(약 4조7천억 원)의 금융기관 대출금 지급보증을 하는 등 원전 수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나섰다.

3일 마이니치신문에 따르면 미쓰비시도쿄(三菱東京)UFJ, 미즈호, 미쓰이스미토모(三井住友) 등 일본 3대은행과 일본국제협력은행, 영국 금융기관 등은 히타치제작소에 1조 5천억 엔 규모의 원전 건설 자금을 대출해 주기로 했다.

일본 정부는 예기치 않은 사고로 히타치 측이 대출금을 변제하지 못할 경우에 대비해 5천억 엔 규모로 예상되는 일본 3대 ‘메가뱅크’의 융자분에 대해 일본무역공사를 통해 전액 지급보증을 하기로 했다. 나머지 1조 엔은 일본국제협력은행과 영국 금융기관이 대출을 하게 된다.

대출 이외의 사업비 1조 5천억 엔은 히타치와 일본정책투자은행, 주부(中部)전력, 영국 정부 등이 출자하는 방식으로 조달하게 된다.

마이니치는 "총액 3조엔 규모의 원전 수출을 일본 정부가 주도하는 '올 재팬 체제'로 뒷받침하는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지원 대상 원전은 히타치가 영국의 자회사를 통해 영국 중부 앵글시 섬에서 추진하는 원전 신설 프로젝트다. 최종 결정은 2019년에 할 예정이지만 ‘리스크’를 자사만 떠안는 것은 불가능하다고 보고 영국, 일본 정부와 지원문제를 논의해 왔다.

일본 경제산업성 관계자는 "원전 기술을 잃지 않기 위해서라도 영국 프로젝트 참여가 필요하다"고 전면 지원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제1야당인 입헌민주당은 이달 하순 소집되는 통상(정기)국회에 장기적으로 원전 가동을 중단하는 '원전제로' 법안을 제출하기로 했다.

법안은 ▲ 정부는 신속하게 모든 상업용 원전 폐지를 목표로 한다 ▲ 원전 운전 기간 연장은 허용하지 않는다 ▲ 원전은 원자력 이외의 에너지원을 최대한 활용해도 전력의 안전 공급이 어려울 경우에 한정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