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민주 “남북 연락채널 복원, 관계개선 전환점 되길”
입력 2018.01.03 (15:12) 수정 2018.01.03 (15:15) 정치
더불어민주당은 3일(오늘) 1년 11개월 만의 남북 판문점 연락 채널 복원과 관련해 "남북 관계개선의 전환점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백혜련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북한이 평창 대표단 파견과 관련한 실무적 논의를 위해 판문점 연락통로를 개통한다고 밝혔다"며 "2016년 2월 10일 박근혜 정부의 개성공단 전면중단 선언으로 끊긴 지 정확히 693일 만의 전격적인 남북 직통전화 복원"이라고 평가했다.

백 대변인은 "우리 정부가 남북 고위급 회담을 제안한 지 만 하루도 지나지 않아 북한이 반응한 것은 매우 이례적인 것으로, 우리 정부의 진정성 있는 노력에 대한 결실"이라며 "2년 만의 판문점 연락통로 개통은 그 자체만으로도 유의미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성공적 평화 올림픽이 될 수 있도록 실효적 대화가 이뤄지길 바란다"면서 "이번 연락 채널 복원이 남북 대화 재개의 전환점이 되어 한반도 긴장 완화 및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실질적이고 지속적인 대화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희망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민주 “남북 연락채널 복원, 관계개선 전환점 되길”
    • 입력 2018-01-03 15:12:56
    • 수정2018-01-03 15:15:11
    정치
더불어민주당은 3일(오늘) 1년 11개월 만의 남북 판문점 연락 채널 복원과 관련해 "남북 관계개선의 전환점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백혜련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북한이 평창 대표단 파견과 관련한 실무적 논의를 위해 판문점 연락통로를 개통한다고 밝혔다"며 "2016년 2월 10일 박근혜 정부의 개성공단 전면중단 선언으로 끊긴 지 정확히 693일 만의 전격적인 남북 직통전화 복원"이라고 평가했다.

백 대변인은 "우리 정부가 남북 고위급 회담을 제안한 지 만 하루도 지나지 않아 북한이 반응한 것은 매우 이례적인 것으로, 우리 정부의 진정성 있는 노력에 대한 결실"이라며 "2년 만의 판문점 연락통로 개통은 그 자체만으로도 유의미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성공적 평화 올림픽이 될 수 있도록 실효적 대화가 이뤄지길 바란다"면서 "이번 연락 채널 복원이 남북 대화 재개의 전환점이 되어 한반도 긴장 완화 및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실질적이고 지속적인 대화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희망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