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준희 양 父·내연녀 등 학대치사 혐의 구속
입력 2018.01.05 (12:05) 수정 2018.01.05 (12:15)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북 전주 덕진경찰서는 준희양을 폭행하고 학대해 사망에 이르게 하고, 시신을 야산에 버린 혐의로 친부 고모씨와 내연녀 이모씨, 그리고 내연녀의 어머니 김모 씨 등 3명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입니다.

고씨와 이씨는 지난해 4월 '갑상선 기능 저하증'을 앓고 있는 준희양의 발목과 등을 발로 여러 차례 밟아 거동하기 힘들 정도로 상처를 입히고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이들이 이튿날 준희양이 수시로 의식을 잃자 병원에 데려가기 위해 차에 태웠으나, 아이는 이미 숨진 뒤였으며 이후 군산의 야산에 시신을 매장했다고 밝혔습니다.
  • 준희 양 父·내연녀 등 학대치사 혐의 구속
    • 입력 2018-01-05 12:07:29
    • 수정2018-01-05 12:15:37
    뉴스 12
전북 전주 덕진경찰서는 준희양을 폭행하고 학대해 사망에 이르게 하고, 시신을 야산에 버린 혐의로 친부 고모씨와 내연녀 이모씨, 그리고 내연녀의 어머니 김모 씨 등 3명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입니다.

고씨와 이씨는 지난해 4월 '갑상선 기능 저하증'을 앓고 있는 준희양의 발목과 등을 발로 여러 차례 밟아 거동하기 힘들 정도로 상처를 입히고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이들이 이튿날 준희양이 수시로 의식을 잃자 병원에 데려가기 위해 차에 태웠으나, 아이는 이미 숨진 뒤였으며 이후 군산의 야산에 시신을 매장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