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소기업은 일자리 29만개 늘릴 때 대기업은 4만개 줄였다
입력 2018.01.05 (14:05) 수정 2018.01.05 (14:08) 경제
중소기업은 일자리를 대폭 늘렸지만, 대기업은 오히려 줄인 것으로 집계됐다.

5일 통계청의 일자리행정통계에 따르면 2016년 12월 기준 중소기업 일자리는 1천550만4천개로 1년 전과 비교해 28만6천개 증가했다.

같은 기간 대기업은 일자리를 줄였다.

2015년 12월에는 대기업 일자리가 371만9천개였는데 2016년 12월에는 367만8천개로 4만1천개 감소한 것이다.

대기업은 특히 남성보다 여성의 일자리를 더 많이 줄였다.

대기업 내 남성 일자리는 2015년 12월 245만5천개에서 2016년 12월 244만개로 1만5천개 감소했고 여성 일자리는 같은 기간 126만4천개에서 123만8천개로 2만6천개 줄었다.

중소기업은 남성 일자리를 940만3천개에서 961만개로 20만개 넘게 늘렸고, 여성 일자리를 581만5천개에서 589만4천개로 7만9천개 확대했다.

월급은 대기업과 중소기업 사이에, 남성과 여성 사이에 상당한 격차가 있었다.

2016년 12월 기준 평균소득은 대기업이 474만원, 중소기업이 224만원으로 250만원이나 차이가 났다.

남성의 평균소득은 316만원으로 여성 평균 소득(198만원)보다 118만원 많았다.

기업 규모와 성별을 함께 보면 대기업의 경우 남성 평균소득(543만원)이 여성 평균 소득(313만원)보다 230만원 높았다.

중소기업은 남성 평균소득(253만원)이 여성 평균소득(174만원)보다 79만원 많았다.
  • 중소기업은 일자리 29만개 늘릴 때 대기업은 4만개 줄였다
    • 입력 2018-01-05 14:05:20
    • 수정2018-01-05 14:08:27
    경제
중소기업은 일자리를 대폭 늘렸지만, 대기업은 오히려 줄인 것으로 집계됐다.

5일 통계청의 일자리행정통계에 따르면 2016년 12월 기준 중소기업 일자리는 1천550만4천개로 1년 전과 비교해 28만6천개 증가했다.

같은 기간 대기업은 일자리를 줄였다.

2015년 12월에는 대기업 일자리가 371만9천개였는데 2016년 12월에는 367만8천개로 4만1천개 감소한 것이다.

대기업은 특히 남성보다 여성의 일자리를 더 많이 줄였다.

대기업 내 남성 일자리는 2015년 12월 245만5천개에서 2016년 12월 244만개로 1만5천개 감소했고 여성 일자리는 같은 기간 126만4천개에서 123만8천개로 2만6천개 줄었다.

중소기업은 남성 일자리를 940만3천개에서 961만개로 20만개 넘게 늘렸고, 여성 일자리를 581만5천개에서 589만4천개로 7만9천개 확대했다.

월급은 대기업과 중소기업 사이에, 남성과 여성 사이에 상당한 격차가 있었다.

2016년 12월 기준 평균소득은 대기업이 474만원, 중소기업이 224만원으로 250만원이나 차이가 났다.

남성의 평균소득은 316만원으로 여성 평균 소득(198만원)보다 118만원 많았다.

기업 규모와 성별을 함께 보면 대기업의 경우 남성 평균소득(543만원)이 여성 평균 소득(313만원)보다 230만원 높았다.

중소기업은 남성 평균소득(253만원)이 여성 평균소득(174만원)보다 79만원 많았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