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추위야 반갑다!…강원도 겨울 축제 풍성
입력 2018.01.05 (21:24) 수정 2018.01.05 (21:4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새해 초 강추위가 몰려오면서 눈과 얼음의 고장인, 강원도에서는 겨울 축제가 본격 시작됐습니다.

이른 추위에 하천 얼음이 두껍게 얼어, 얼음낚시 등 체험행사 진행도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습니다.

김영준 기자가 축제 현장을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영하의 강추위로 꽁꽁 언 하천 위에 사람들이 가득합니다.

어른, 아이 할 것 없이 낚시대를 올렸다 내리기를 반복하며 얼음 낚시에 푹 빠졌습니다.

<녹취> "나온다. 나온다! 아이고 빠졌어요."

얼음판 위에서 팔뚝만한 송어를 낚을 때면 탄성이 터져 나옵니다.

겨울 축제장은 강추위가 오히려 제맛입니다.

<인터뷰> 임병일(강원도 춘천시) : "짜릿합니다. 아주 최고예요! 올해 좋은 일이 많이 생길 것 같습니다."

방학을 맞은 아이들은 추억 쌓기에 여념이 없습니다.

<인터뷰> 이주호(경기도 고양시) : "(송어를) 기다리는 것도 재밌고, 기다리고, 보이고, 잡으면 엄청나게 좋을 것 같아요."

세계 4대 겨울 축제로 자리잡은 화천 산천어 축제도 개막합니다.

올해는 특히 밤 낚시와 공연 등 다양한 야간 프로그램을 늘렸습니다.

<인터뷰> 최문순(화천군수/산천어 축제 조직위원장) : "여타 축제에서 볼 수 없는 얼음과, 밤에 이뤄지는 프로그램이 많기 때문에 관광객들이 즐기고..."

화천 산천어축제와 태백산 눈축제, 인제 빙어축제 등 매력 넘치는 강원도 겨울축제가 이달 말까지 차례로 시작합니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이른 추위에 하천 얼음판이 25cm 이상 두껍게 얼어, 겨울 축제를 만끽할 수 있습니다.

KBS 뉴스 김영준입니다.
  • 추위야 반갑다!…강원도 겨울 축제 풍성
    • 입력 2018-01-05 21:26:43
    • 수정2018-01-05 21:47:18
    뉴스 9
<앵커 멘트>

새해 초 강추위가 몰려오면서 눈과 얼음의 고장인, 강원도에서는 겨울 축제가 본격 시작됐습니다.

이른 추위에 하천 얼음이 두껍게 얼어, 얼음낚시 등 체험행사 진행도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습니다.

김영준 기자가 축제 현장을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영하의 강추위로 꽁꽁 언 하천 위에 사람들이 가득합니다.

어른, 아이 할 것 없이 낚시대를 올렸다 내리기를 반복하며 얼음 낚시에 푹 빠졌습니다.

<녹취> "나온다. 나온다! 아이고 빠졌어요."

얼음판 위에서 팔뚝만한 송어를 낚을 때면 탄성이 터져 나옵니다.

겨울 축제장은 강추위가 오히려 제맛입니다.

<인터뷰> 임병일(강원도 춘천시) : "짜릿합니다. 아주 최고예요! 올해 좋은 일이 많이 생길 것 같습니다."

방학을 맞은 아이들은 추억 쌓기에 여념이 없습니다.

<인터뷰> 이주호(경기도 고양시) : "(송어를) 기다리는 것도 재밌고, 기다리고, 보이고, 잡으면 엄청나게 좋을 것 같아요."

세계 4대 겨울 축제로 자리잡은 화천 산천어 축제도 개막합니다.

올해는 특히 밤 낚시와 공연 등 다양한 야간 프로그램을 늘렸습니다.

<인터뷰> 최문순(화천군수/산천어 축제 조직위원장) : "여타 축제에서 볼 수 없는 얼음과, 밤에 이뤄지는 프로그램이 많기 때문에 관광객들이 즐기고..."

화천 산천어축제와 태백산 눈축제, 인제 빙어축제 등 매력 넘치는 강원도 겨울축제가 이달 말까지 차례로 시작합니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이른 추위에 하천 얼음판이 25cm 이상 두껍게 얼어, 겨울 축제를 만끽할 수 있습니다.

KBS 뉴스 김영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