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트럼프, 정신건강 논란에 “난 매우 안정된 천재”
입력 2018.01.07 (01:40) 수정 2018.01.07 (01:41) 국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6일(현지시간) 자신을 둘러싼 정신건강 논란에 대해 "나는 매우 안정된 천재"라며 정면으로 반박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정신건강 논란은 지난 대선을 전후한 '트럼프 이너서클'의 내막을 파헤쳐 워싱턴 정가에 태풍을 몰고 온 마이클 울프가 저서 '화염과 분노:트럼프 백악관의 내부'에서 고위 참모들이 트럼프 대통령이 대통령직을 수행할만한 정신상태를 갖췄느냐에 대해 의구심을 품고 있다고 기술하면서 재점화됐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1년간의 고강도 조사를 거쳐 이제 '러시아와의 공모'는 미국 대중에 대한 완벽한 거짓말이라는 게 드러났다"며 "그러자 민주당 인사들과 그들의 애완견들, 가짜 뉴스 주류 언론들은 오래된 로널드 레이건 각본을 다시 써먹으며 정신적 안정과 지능 문제에 대해 악을 쓰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해 미 NBC 방송은 "레이건 전 대통령 두 번째 임기 동안 그의 정신상태에 대한 의구심이 지속해서 제기돼왔으며, 퇴임 5년 뒤인 1994년 레이건 전 대통령은 알츠하이머병을 앓고 있다는 사실을 공개적으로 발표했다"고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정말로 내 인생을 통틀어 나의 가장 큰 두 가지 자산은 정신적 안정과 정말 똑똑하다는 것"이라고 자랑한 뒤 "사기꾼 힐러리 클린턴 역시 부단히 이 카드들을 썼지만, 모든 이들이 알듯이 불길에 휩싸여 쓰러져 버렸다"고 비꼬았다.

이어 "나는 매우 성공한 사업가, 최고의 TV 스타를 거쳐 미국 대통령에 올랐다(한 번의 도전으로)"며 "이건 똑똑한 게 아니라 천재라는 걸 입증해 주는 것이다. 그것도 매우 안정된 천재!"라고 강조했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 트럼프, 정신건강 논란에 “난 매우 안정된 천재”
    • 입력 2018-01-07 01:40:42
    • 수정2018-01-07 01:41:13
    국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6일(현지시간) 자신을 둘러싼 정신건강 논란에 대해 "나는 매우 안정된 천재"라며 정면으로 반박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정신건강 논란은 지난 대선을 전후한 '트럼프 이너서클'의 내막을 파헤쳐 워싱턴 정가에 태풍을 몰고 온 마이클 울프가 저서 '화염과 분노:트럼프 백악관의 내부'에서 고위 참모들이 트럼프 대통령이 대통령직을 수행할만한 정신상태를 갖췄느냐에 대해 의구심을 품고 있다고 기술하면서 재점화됐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1년간의 고강도 조사를 거쳐 이제 '러시아와의 공모'는 미국 대중에 대한 완벽한 거짓말이라는 게 드러났다"며 "그러자 민주당 인사들과 그들의 애완견들, 가짜 뉴스 주류 언론들은 오래된 로널드 레이건 각본을 다시 써먹으며 정신적 안정과 지능 문제에 대해 악을 쓰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해 미 NBC 방송은 "레이건 전 대통령 두 번째 임기 동안 그의 정신상태에 대한 의구심이 지속해서 제기돼왔으며, 퇴임 5년 뒤인 1994년 레이건 전 대통령은 알츠하이머병을 앓고 있다는 사실을 공개적으로 발표했다"고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정말로 내 인생을 통틀어 나의 가장 큰 두 가지 자산은 정신적 안정과 정말 똑똑하다는 것"이라고 자랑한 뒤 "사기꾼 힐러리 클린턴 역시 부단히 이 카드들을 썼지만, 모든 이들이 알듯이 불길에 휩싸여 쓰러져 버렸다"고 비꼬았다.

이어 "나는 매우 성공한 사업가, 최고의 TV 스타를 거쳐 미국 대통령에 올랐다(한 번의 도전으로)"며 "이건 똑똑한 게 아니라 천재라는 걸 입증해 주는 것이다. 그것도 매우 안정된 천재!"라고 강조했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