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지도부용 핵벙커, 지하 2㎞ 동굴 속…100만 명 식수도 갖춰
입력 2018.01.07 (11:54) 수정 2018.01.07 (12:15) 국제
핵전쟁이 났을 경우 중국 최고 지도부가 대피하는 핵 벙커는 지하 2㎞ 동굴 속에 있으며, 100만 명에게 식수 공급이 가능하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가 보도했다.

신문에 따르면 이 핵 벙커는 베이징의 정부청사 밀집지역인 중난하이(中南海)에서 북서쪽으로 20㎞ 떨어진 시산(西山) 국립공원 내에 있는 중앙군사위원회 통합전투사령부 시설의 일부이다.

중국 인민해방군의 '두뇌'로 불리는 통합전투사령부는 중국 전역에 있는 5대 전구(戰區)의 군사 활동을 감독하고 작전명령을 내리는 최고 지휘부이다.

시산 국립공원의 지하에는 깊이가 2㎞를 넘는 석회암 카르스트 동굴이 있으며, 여기에 중국 지도부의 핵 벙커가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이 동굴의 깊이는 조지아(러시아명 그루지야)에 있는 세계 최고 깊이의 지하 2.2㎞ 크루베라 동굴과 맞먹는다.

더구나 크루베라 동굴 등 카르스트 동굴의 입구가 대부분 땅 위나 지표면 가까이 있는 것과 달리 이 동굴은 평균 두께가 1㎞에 달하는 두껍고 단단한 암석으로 덮여 있다. 핵 공격에 견디기 위해 최소 100m의 암석층이 있어야 하는 핵 벙커로서는 최적이라는 얘기다.

중국과학원 지질지구물리연구소의 친다쥔 연구원은 "이 암석은 지구에서 가장 단단한 물질 중 하나인 화강암 등으로 이뤄져 있으며, 이 동굴은 지구에서 가장 깊은 곳에 자리 잡은 동굴일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이 벙커는 100만 명 이상의 사람에게 식수를 공급할 수 있는 지하 대수층(帶水層) 인근에 있어 핵전쟁 시 식수 공급의 문제가 전혀 없다.

물론 핵전쟁이 일어나면 방사능 낙진으로 지하수가 오염될 수 있으므로 정교한 필터로 지하수를 정화하는 장치 등이 벙커에 설치돼 있다.

핵 과학자인 중국 남화대학의 류융 교수는 "중국은 정확히 이 목적을 위해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과 장비를 개발해 왔다"고 말했다.

작은 도시와 맞먹는 규모의 이 핵 벙커는 수십 년 전에 지어져 최근까지 시설 업그레이드가 이뤄진 것으로 전해졌다. 중국은 냉전 시절인 1950년대부터 중국 전역에 여러 개의 핵 벙커를 건설했다.

미국은 펜실베이니아 주 레이븐 록 산맥 지하에 대규모 벙커를 건설했으며, 콜로라도 주 샤이엔 산맥 지하에도 북미항공방어사령부 시설이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중국 지도부용 핵벙커, 지하 2㎞ 동굴 속…100만 명 식수도 갖춰
    • 입력 2018-01-07 11:54:44
    • 수정2018-01-07 12:15:23
    국제
핵전쟁이 났을 경우 중국 최고 지도부가 대피하는 핵 벙커는 지하 2㎞ 동굴 속에 있으며, 100만 명에게 식수 공급이 가능하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가 보도했다.

신문에 따르면 이 핵 벙커는 베이징의 정부청사 밀집지역인 중난하이(中南海)에서 북서쪽으로 20㎞ 떨어진 시산(西山) 국립공원 내에 있는 중앙군사위원회 통합전투사령부 시설의 일부이다.

중국 인민해방군의 '두뇌'로 불리는 통합전투사령부는 중국 전역에 있는 5대 전구(戰區)의 군사 활동을 감독하고 작전명령을 내리는 최고 지휘부이다.

시산 국립공원의 지하에는 깊이가 2㎞를 넘는 석회암 카르스트 동굴이 있으며, 여기에 중국 지도부의 핵 벙커가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이 동굴의 깊이는 조지아(러시아명 그루지야)에 있는 세계 최고 깊이의 지하 2.2㎞ 크루베라 동굴과 맞먹는다.

더구나 크루베라 동굴 등 카르스트 동굴의 입구가 대부분 땅 위나 지표면 가까이 있는 것과 달리 이 동굴은 평균 두께가 1㎞에 달하는 두껍고 단단한 암석으로 덮여 있다. 핵 공격에 견디기 위해 최소 100m의 암석층이 있어야 하는 핵 벙커로서는 최적이라는 얘기다.

중국과학원 지질지구물리연구소의 친다쥔 연구원은 "이 암석은 지구에서 가장 단단한 물질 중 하나인 화강암 등으로 이뤄져 있으며, 이 동굴은 지구에서 가장 깊은 곳에 자리 잡은 동굴일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이 벙커는 100만 명 이상의 사람에게 식수를 공급할 수 있는 지하 대수층(帶水層) 인근에 있어 핵전쟁 시 식수 공급의 문제가 전혀 없다.

물론 핵전쟁이 일어나면 방사능 낙진으로 지하수가 오염될 수 있으므로 정교한 필터로 지하수를 정화하는 장치 등이 벙커에 설치돼 있다.

핵 과학자인 중국 남화대학의 류융 교수는 "중국은 정확히 이 목적을 위해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과 장비를 개발해 왔다"고 말했다.

작은 도시와 맞먹는 규모의 이 핵 벙커는 수십 년 전에 지어져 최근까지 시설 업그레이드가 이뤄진 것으로 전해졌다. 중국은 냉전 시절인 1950년대부터 중국 전역에 여러 개의 핵 벙커를 건설했다.

미국은 펜실베이니아 주 레이븐 록 산맥 지하에 대규모 벙커를 건설했으며, 콜로라도 주 샤이엔 산맥 지하에도 북미항공방어사령부 시설이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