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북 완주에서 송유관 불기둥 15 미터 치솟아
입력 2018.01.07 (13:42) 사회
오늘 오전 3시 쯤 전북 완주군 봉동읍 한 야산에 매설된 송유관에서 불기둥이 치솟았습니다.

불기둥은 한때 15m 높이까지 치솟다가 송유관 내 휘발유량이 줄면서 조금씩 낮아지다 오늘 오전 7시 쯤 진화됐습니다.

소방당국은 화재 지점 인근 땅이 파헤쳐져 있는 점 등으로 미뤄 누군가 지하에 매설된 송유관을 뚫고 기름을 훔치려다 불을 낸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전북 완주에서 송유관 불기둥 15 미터 치솟아
    • 입력 2018-01-07 13:42:36
    사회
오늘 오전 3시 쯤 전북 완주군 봉동읍 한 야산에 매설된 송유관에서 불기둥이 치솟았습니다.

불기둥은 한때 15m 높이까지 치솟다가 송유관 내 휘발유량이 줄면서 조금씩 낮아지다 오늘 오전 7시 쯤 진화됐습니다.

소방당국은 화재 지점 인근 땅이 파헤쳐져 있는 점 등으로 미뤄 누군가 지하에 매설된 송유관을 뚫고 기름을 훔치려다 불을 낸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