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농수산식품 대미수출 첫 10억달러…10년새 2.5배
입력 2018.01.08 (03:03) 수정 2018.01.08 (10:42) 국제
우리나라 농수산식품의 대미(對美) 수출액이 처음으로 10억 달러(1조650억 원)를 돌파했다.

7일(현지시간) 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뉴욕지사에 따르면 농수산식품의 미국 시장 수출 실적은 지난해 약 10억3천만 달러로 집계됐다. 2016년보다 7.2% 증가한 규모다. 지난 2007년의 4억 달러와 비교하면 10년 새 2.5배 증가했다.

우리 농수산식품이 미국 수출길을 넓힌 것은 기존의 교민 유통망에서 벗어나 판로를 다민족(에스닉) 유통매장과 온라인 시장으로 확대한 게 주효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현재 월마트·코스트코·월그린을 비롯한 미국의 10대 매장에 한국 식품이 입점해있다. 주요 수출품목은 김, 배, 소스류 등이다. 김 수출액이 17.3% 증가한 8천만 달러를 기록했고, 배(3천만 달러)·소스류(2천만 달러)·고추장(1천만 달러)·팽이버섯(850만 달러) 등이 주요 수출품목에 들었다. 유자차·나물류·쌀가공식품 수출도 크게 늘었다.
  • 농수산식품 대미수출 첫 10억달러…10년새 2.5배
    • 입력 2018-01-08 03:03:22
    • 수정2018-01-08 10:42:43
    국제
우리나라 농수산식품의 대미(對美) 수출액이 처음으로 10억 달러(1조650억 원)를 돌파했다.

7일(현지시간) 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뉴욕지사에 따르면 농수산식품의 미국 시장 수출 실적은 지난해 약 10억3천만 달러로 집계됐다. 2016년보다 7.2% 증가한 규모다. 지난 2007년의 4억 달러와 비교하면 10년 새 2.5배 증가했다.

우리 농수산식품이 미국 수출길을 넓힌 것은 기존의 교민 유통망에서 벗어나 판로를 다민족(에스닉) 유통매장과 온라인 시장으로 확대한 게 주효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현재 월마트·코스트코·월그린을 비롯한 미국의 10대 매장에 한국 식품이 입점해있다. 주요 수출품목은 김, 배, 소스류 등이다. 김 수출액이 17.3% 증가한 8천만 달러를 기록했고, 배(3천만 달러)·소스류(2천만 달러)·고추장(1천만 달러)·팽이버섯(850만 달러) 등이 주요 수출품목에 들었다. 유자차·나물류·쌀가공식품 수출도 크게 늘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