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지환-김옥빈, 드라마 <작은 신의 아이들>
입력 2018.01.08 (12:39) TV특종
강지환, 김옥빈이 OCN의 새 드라마 ‘작은 신의 아이들’에서 만난다.

OCN의 ‘작은 신의 아이들’(극본 한우리, 연출 강신효, 제작 스튜디오 드래곤/KPJ)은 나쁜 녀석들: 악의 도시 후속으로 2월에 첫 방송될 예정. ‘작은 신의 아이들’은 ‘팩트-논리-숫자’ 만을 믿는 IQ167 엘리트 형사 천재인(강지환 분)과 ‘보지 말아야 할 것’을 보는 ‘신기(神技)’ 있는 여형사 김단, 전혀 다른 두 사람이 만나 베일에 싸인 거대 조직에 얽힌 음모를 추적하는 신들린 추적 스릴러다.

강지환, 김옥빈이 주연으로 출연 소식을 알린 데 이어, 심희섭, 이엘리야 등 신선한 매력을 자랑하는 배우들과 장광, 이효정, 조민기 등 베테랑 연기파 배우들이 캐스팅을 확정 지으며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작은 신의 아이들은 드라마 ‘상속자들’, ‘마이더스’, ‘타짜’ 등을 선보인 강신효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탄탄한 연출력을 자랑할 전망이다. 여기에 시사 다큐 프로그램 작가 출신인 한우리 작가의 첫 드라마 데뷔작으로 차별화된 리얼함과 디테일이 담긴 최고의 작품이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 강지환-김옥빈, 드라마 <작은 신의 아이들>
    • 입력 2018-01-08 12:39:58
    TV특종
강지환, 김옥빈이 OCN의 새 드라마 ‘작은 신의 아이들’에서 만난다.

OCN의 ‘작은 신의 아이들’(극본 한우리, 연출 강신효, 제작 스튜디오 드래곤/KPJ)은 나쁜 녀석들: 악의 도시 후속으로 2월에 첫 방송될 예정. ‘작은 신의 아이들’은 ‘팩트-논리-숫자’ 만을 믿는 IQ167 엘리트 형사 천재인(강지환 분)과 ‘보지 말아야 할 것’을 보는 ‘신기(神技)’ 있는 여형사 김단, 전혀 다른 두 사람이 만나 베일에 싸인 거대 조직에 얽힌 음모를 추적하는 신들린 추적 스릴러다.

강지환, 김옥빈이 주연으로 출연 소식을 알린 데 이어, 심희섭, 이엘리야 등 신선한 매력을 자랑하는 배우들과 장광, 이효정, 조민기 등 베테랑 연기파 배우들이 캐스팅을 확정 지으며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작은 신의 아이들은 드라마 ‘상속자들’, ‘마이더스’, ‘타짜’ 등을 선보인 강신효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탄탄한 연출력을 자랑할 전망이다. 여기에 시사 다큐 프로그램 작가 출신인 한우리 작가의 첫 드라마 데뷔작으로 차별화된 리얼함과 디테일이 담긴 최고의 작품이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