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눈 내리는 저녁, 서둘러 집으로
입력 2018.01.08 (20:26) 수정 2018.01.08 (20:55) 포토뉴스
눈 내리는 저녁, 서둘리 집으로

눈이 내리는 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수원역 앞에서 퇴근길 시민들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서둘러 집으로…
8일 저녁 서울 태평로 한국프레스센터 앞에서 퇴근길 시민들이 우산을 쓴 채 눈을 피해 퇴근길을 재촉하고 있다. 기상청은 9일부터 북극 찬 공기가 다시 우리나라 쪽으로 내려오면서 기온이 큰 폭으로 하락하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떨어지겠다고 예보했다.
엉금엉금 퇴근길
 
  • 눈 내리는 저녁, 서둘러 집으로
    • 입력 2018-01-08 20:26:28
    • 수정2018-01-08 20:55:38
    포토뉴스

눈이 내리는 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수원역 앞에서 퇴근길 시민들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눈이 내리는 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수원역 앞에서 퇴근길 시민들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눈이 내리는 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수원역 앞에서 퇴근길 시민들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눈이 내리는 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수원역 앞에서 퇴근길 시민들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눈이 내리는 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수원역 앞에서 퇴근길 시민들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