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UAE 칼둔 방한…의혹 언급 없었다
입력 2018.01.08 (22:50) 수정 2018.01.08 (23:19)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아랍에미리트 모하메드 왕세제의 최측근인 칼둔 아부다비 행정청장이 오늘 방한했습니다.

임종석 실장의 특사 방문으로 불거진 아랍에미리트 관련 의혹이 칼둔 청장 방한을 계기로 해소될지 큰 관심을 모았지만, 일단 오늘은 관련 언급이 없었습니다.

최문종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1박2일 일정으로 한국에 온 아랍에미리트 칼둔 아부다비 행정청장은 첫 공식 일정으로 정세균 국회의장을 예방했습니다.

40분 동안 진행된 비공개 회동에서 칼둔 청장은 양국 관계가 지속적으로 발전하기 바란다며, 국회 협조를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정 의장도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고 국회 측이 밝혔습니다.

지난달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아랍에미리트를 특사방문하면서 촉발된 양국 간 군사협력 관련 갈등설 등 각종 의혹과 관련한 대화는 없었다고 정 의장 측은 설명했습니다.

<녹취> 김영수(국회 대변인) : "(MB 시절 군사 MOU 관련해서는?) 얘기 없었습니다. (임종석 실장 만난 것 관련해서도 전혀 없었나요?) 네, 얘기 없었습니다."

철저한 경호 속에 기자들 접근은 차단됐고, 칼둔 청장의 입장 발표도 없었습니다.

칼둔 청장은 내일 청와대를 찾아 문재인 대통령을 예방하고, 임종석 비서실장도 만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자리에서 방산 협력 계약 등 양국 간 실질 협력 강화 방안과 문 대통령의 아랍에미리트 방문 문제 등이 논의될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임 실장의 아랍에미리트 방문 관련 의혹도 깨끗이 풀릴 수 있을지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KBS 뉴스 최문종입니다.
  • UAE 칼둔 방한…의혹 언급 없었다
    • 입력 2018-01-08 22:52:24
    • 수정2018-01-08 23:19:23
    뉴스라인
<앵커 멘트>

아랍에미리트 모하메드 왕세제의 최측근인 칼둔 아부다비 행정청장이 오늘 방한했습니다.

임종석 실장의 특사 방문으로 불거진 아랍에미리트 관련 의혹이 칼둔 청장 방한을 계기로 해소될지 큰 관심을 모았지만, 일단 오늘은 관련 언급이 없었습니다.

최문종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1박2일 일정으로 한국에 온 아랍에미리트 칼둔 아부다비 행정청장은 첫 공식 일정으로 정세균 국회의장을 예방했습니다.

40분 동안 진행된 비공개 회동에서 칼둔 청장은 양국 관계가 지속적으로 발전하기 바란다며, 국회 협조를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정 의장도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고 국회 측이 밝혔습니다.

지난달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아랍에미리트를 특사방문하면서 촉발된 양국 간 군사협력 관련 갈등설 등 각종 의혹과 관련한 대화는 없었다고 정 의장 측은 설명했습니다.

<녹취> 김영수(국회 대변인) : "(MB 시절 군사 MOU 관련해서는?) 얘기 없었습니다. (임종석 실장 만난 것 관련해서도 전혀 없었나요?) 네, 얘기 없었습니다."

철저한 경호 속에 기자들 접근은 차단됐고, 칼둔 청장의 입장 발표도 없었습니다.

칼둔 청장은 내일 청와대를 찾아 문재인 대통령을 예방하고, 임종석 비서실장도 만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자리에서 방산 협력 계약 등 양국 간 실질 협력 강화 방안과 문 대통령의 아랍에미리트 방문 문제 등이 논의될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임 실장의 아랍에미리트 방문 관련 의혹도 깨끗이 풀릴 수 있을지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KBS 뉴스 최문종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라인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