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쟁기념관, 리모델링 마친 ‘해외파병실’ 18일 재개관
입력 2018.01.16 (09:44) 수정 2018.01.16 (09:54) 정치
전쟁기념관은 오는 18일 우리 군의 해외파병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해외파병실'을 재개관한다고 16일 밝혔다.

지난 8개월 동안 리모델링을 거친 해외파병실은 우리 군의 첫 해외파병인 베트남전 참전부터 유엔 평화유지활동(PKO)에 이르는 해외파병의 역사를 조명하고 있다.

'파병의 길', '베트남 파병', '분쟁국가 파병' 등 3개의 전시 공간으로 구성됐으며 해외파병의 역사를 담은 영상에 한국어뿐 아니라 영어, 중국어, 일본어 설명을 곁들여 외국인 관람객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전쟁기념관, 리모델링 마친 ‘해외파병실’ 18일 재개관
    • 입력 2018-01-16 09:44:40
    • 수정2018-01-16 09:54:21
    정치
전쟁기념관은 오는 18일 우리 군의 해외파병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해외파병실'을 재개관한다고 16일 밝혔다.

지난 8개월 동안 리모델링을 거친 해외파병실은 우리 군의 첫 해외파병인 베트남전 참전부터 유엔 평화유지활동(PKO)에 이르는 해외파병의 역사를 조명하고 있다.

'파병의 길', '베트남 파병', '분쟁국가 파병' 등 3개의 전시 공간으로 구성됐으며 해외파병의 역사를 담은 영상에 한국어뿐 아니라 영어, 중국어, 일본어 설명을 곁들여 외국인 관람객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