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 아이스하키 선수단 오늘 방남…진천 선수촌 합류
입력 2018.01.25 (09:30) 수정 2018.01.25 (10:00)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평창 동계올림픽 단일팀에 출전할 북한 여자아이스하키 선수단이 오늘(25일) 방문합니다.

북한 예술단 공연은 올림픽 개막 전날 강릉에서 첫 공연이 열리게 됐습니다.

소현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북한 여자아이스하키 선수단이 오늘 윤용복 체육성 부국장 등 선발대 8명과 함께 방문합니다.

[백태현/통일부 대변인 : "북측의 아이스하키 선수단이 가능한 빠른 시일 내에 남측을 방문해서 합동훈련을 실시하자고 제안을 했고요. 여자 아이스하키 선수 15명을 보내겠다고 알려왔습니다."]

북한 선수단 15명은 감독 1명, 선수 12명, 지원 인력 2명 등으로 구성됩니다.

이들은 경의선 육로로 넘어 와 우리 아이스하키 대표팀이 훈련중인 진천 선수촌으로 곧바로 합류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2박 3일 일정으로 오는 북한 선발대는 도착 후 강릉으로 이동해 강릉 아이스아레나와 올림픽 선수촌 등을 둘러볼 예정입니다.

내일은 평창에서 올림픽 스타디움 등을 보고 마지막 날인 27일에는 서울로 이동해 태권도 시범단 숙소 등을 확인할 계획입니다.

북한 예술단 공연은 평창올림픽 개막 전날인 다음달 8일 강릉아트센터와 11일 서울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열립니다.

북한 예술단은 다음달 6일 경의선 육로를 이용해 방문하고 서울 공연 다음날인 12일 귀환할 계획입니다.

금강산 남북합동문화행사 시설과 마식령 스키장을 점검하기 위해 방북했던 우리측 선발대는 오늘 2박 3일간의 일정을 마무리하고 귀환합니다.

KBS 뉴스 소현정입니다.
  • 北 아이스하키 선수단 오늘 방남…진천 선수촌 합류
    • 입력 2018-01-25 09:32:58
    • 수정2018-01-25 10:00:38
    930뉴스
[앵커]

평창 동계올림픽 단일팀에 출전할 북한 여자아이스하키 선수단이 오늘(25일) 방문합니다.

북한 예술단 공연은 올림픽 개막 전날 강릉에서 첫 공연이 열리게 됐습니다.

소현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북한 여자아이스하키 선수단이 오늘 윤용복 체육성 부국장 등 선발대 8명과 함께 방문합니다.

[백태현/통일부 대변인 : "북측의 아이스하키 선수단이 가능한 빠른 시일 내에 남측을 방문해서 합동훈련을 실시하자고 제안을 했고요. 여자 아이스하키 선수 15명을 보내겠다고 알려왔습니다."]

북한 선수단 15명은 감독 1명, 선수 12명, 지원 인력 2명 등으로 구성됩니다.

이들은 경의선 육로로 넘어 와 우리 아이스하키 대표팀이 훈련중인 진천 선수촌으로 곧바로 합류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2박 3일 일정으로 오는 북한 선발대는 도착 후 강릉으로 이동해 강릉 아이스아레나와 올림픽 선수촌 등을 둘러볼 예정입니다.

내일은 평창에서 올림픽 스타디움 등을 보고 마지막 날인 27일에는 서울로 이동해 태권도 시범단 숙소 등을 확인할 계획입니다.

북한 예술단 공연은 평창올림픽 개막 전날인 다음달 8일 강릉아트센터와 11일 서울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열립니다.

북한 예술단은 다음달 6일 경의선 육로를 이용해 방문하고 서울 공연 다음날인 12일 귀환할 계획입니다.

금강산 남북합동문화행사 시설과 마식령 스키장을 점검하기 위해 방북했던 우리측 선발대는 오늘 2박 3일간의 일정을 마무리하고 귀환합니다.

KBS 뉴스 소현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