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부, 日 독도 상설전시관 설치에 강력항의
입력 2018.01.25 (15:58) 수정 2018.01.25 (16:00) 정치
정부는 일본 정부가 도쿄에 독도 영유권을 주장하는 상설 전시관을 설치한 데 강력히 항의하고 즉각적인 폐쇄 조치를 엄중하게 요구했다.

정부는 25일 노규덕 외교부 대변인 명의로 발표한 성명에서 "정부는 우리 고유의 영토인 독도에 대한 부당한 주장을 위해 일본 정부가 동경도 내에 영토주권전시관을 25일 설치한 데 대해 강력히 항의하며, 이의 즉각적인 폐쇄 조치를 엄중히 요구한다"고 밝혔다.

성명은 "일본 정부는 역사적·지리적·국제법적으로 명백한 우리 고유 영토인 독도에 대한 무망한 시도를 즉각 중단하고, 올바른 역사 인식이 한일 관계의 근간이라는 점을 다시 한 번 되새겨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일본 정부는 독도와 센카쿠(중국명 댜오위다오)열도에 관한 정보 제공을 강화한다며 이날 도쿄 지요다구 시세이)회관 안에 상설 '영토·주권 전시관'을 개설했다.
  • 정부, 日 독도 상설전시관 설치에 강력항의
    • 입력 2018-01-25 15:58:41
    • 수정2018-01-25 16:00:30
    정치
정부는 일본 정부가 도쿄에 독도 영유권을 주장하는 상설 전시관을 설치한 데 강력히 항의하고 즉각적인 폐쇄 조치를 엄중하게 요구했다.

정부는 25일 노규덕 외교부 대변인 명의로 발표한 성명에서 "정부는 우리 고유의 영토인 독도에 대한 부당한 주장을 위해 일본 정부가 동경도 내에 영토주권전시관을 25일 설치한 데 대해 강력히 항의하며, 이의 즉각적인 폐쇄 조치를 엄중히 요구한다"고 밝혔다.

성명은 "일본 정부는 역사적·지리적·국제법적으로 명백한 우리 고유 영토인 독도에 대한 무망한 시도를 즉각 중단하고, 올바른 역사 인식이 한일 관계의 근간이라는 점을 다시 한 번 되새겨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일본 정부는 독도와 센카쿠(중국명 댜오위다오)열도에 관한 정보 제공을 강화한다며 이날 도쿄 지요다구 시세이)회관 안에 상설 '영토·주권 전시관'을 개설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