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英 여성 4명 중 1명 “자궁경부암 검사 수치심 때문에 안 해
입력 2018.02.07 (12:32) 수정 2018.02.07 (12:45)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영국 여성 4명 중 한 명은 국가에서 실시하는 자궁경부암 발병 가능성을 판단하는 '세포진 검사'를 받지 않는다는 통계가 나왔습니다.

이유도 다양했습니다.

수치심 때문에 못 가거나 비키니 왁싱이 돼 있지 않아서라는 등의 답변이 나왔는데요.

[시민 : "검사가 어떤 것인지에 관한 걱정 때문에 한 번도 안 했어요. 앞으로는 해야겠지요."]

차라리 그 시간에 운동하러 가겠다는 답변도 있었습니다.

전문가들은 우려합니다.

[의사 : "환자들이 검사 전 다리 왁싱이나 몸매 그리고 샤워를 언제 했는지에 관해 미안함을 토로합니다. 저는 환자들에게 걱정하지 말라고 말해주죠."]

2009년 영국의 TV 스타 제이드 구디가 27살의 나이로 자궁경부암으로 사망했을 때, 영국 여성들이 세포진 검사를 받는 비율이 반짝 늘었는데요.

십 여년이 지난 지금 검사 비율이 20년 이래 최저치를 기록한 겁니다.

전문가들은 세포진 검사로 자궁경부암 발병 확률을 75%까지 줄일 수 있다며 여성들이 불필요한 걱정으로 인해 검사를 놓치지 말 것을 당부했습니다.
  • 英 여성 4명 중 1명 “자궁경부암 검사 수치심 때문에 안 해
    • 입력 2018-02-07 12:35:48
    • 수정2018-02-07 12:45:19
    뉴스 12
영국 여성 4명 중 한 명은 국가에서 실시하는 자궁경부암 발병 가능성을 판단하는 '세포진 검사'를 받지 않는다는 통계가 나왔습니다.

이유도 다양했습니다.

수치심 때문에 못 가거나 비키니 왁싱이 돼 있지 않아서라는 등의 답변이 나왔는데요.

[시민 : "검사가 어떤 것인지에 관한 걱정 때문에 한 번도 안 했어요. 앞으로는 해야겠지요."]

차라리 그 시간에 운동하러 가겠다는 답변도 있었습니다.

전문가들은 우려합니다.

[의사 : "환자들이 검사 전 다리 왁싱이나 몸매 그리고 샤워를 언제 했는지에 관해 미안함을 토로합니다. 저는 환자들에게 걱정하지 말라고 말해주죠."]

2009년 영국의 TV 스타 제이드 구디가 27살의 나이로 자궁경부암으로 사망했을 때, 영국 여성들이 세포진 검사를 받는 비율이 반짝 늘었는데요.

십 여년이 지난 지금 검사 비율이 20년 이래 최저치를 기록한 겁니다.

전문가들은 세포진 검사로 자궁경부암 발병 확률을 75%까지 줄일 수 있다며 여성들이 불필요한 걱정으로 인해 검사를 놓치지 말 것을 당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