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파·폭설에 설 직전 채솟값 급등
입력 2018.02.12 (09:38) 수정 2018.02.12 (09:42)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잇따른 한파와 폭설의 영향으로 채소 가격이 크게 올랐습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조사 결과 지난 9일 기준 무 평균 소매가는 개당 2천 5백여 원, 배추는 포기당 4천 3백여 원으로 한달 전 보다 각각 49%, 45% 올랐습니다.

애호박 가격도 개당 2천 6백여 원으로 64%, 대파는 kg당 4천여 원으로 34% 상승했습니다.
  • 한파·폭설에 설 직전 채솟값 급등
    • 입력 2018-02-12 09:39:59
    • 수정2018-02-12 09:42:36
    930뉴스
잇따른 한파와 폭설의 영향으로 채소 가격이 크게 올랐습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조사 결과 지난 9일 기준 무 평균 소매가는 개당 2천 5백여 원, 배추는 포기당 4천 3백여 원으로 한달 전 보다 각각 49%, 45% 올랐습니다.

애호박 가격도 개당 2천 6백여 원으로 64%, 대파는 kg당 4천여 원으로 34% 상승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