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당첨이다”…최순실 선고 재판 방첨권 추첨 현장
입력 2018.02.12 (16:17) 케이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내일(13일) 열리는 최순실 씨 1심 선고 재판의 방청권 추첨 경쟁률이 2.2대 1을 기록했다.

서울중앙지법은 오늘 오전 서울회생법원 1호 법정에서 최 씨와 안종범 전 청와대 수석,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1심 선고 재판 방청권 추첨식을 진행했다.

내일 재판이 열릴 서울중앙지법 417호 대법정 150석 중 일반인에게 배정된 좌석은 30석으로, 이번 응모엔 66명이 참여했다.

방청권 추첨에 525명이 응모했던 박근혜 전 대통령 첫 재판과 454명이 몰렸던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1심 선고 재판과 비교하면 경쟁률이 줄었다.
  • [영상] “당첨이다”…최순실 선고 재판 방첨권 추첨 현장
    • 입력 2018-02-12 16:17:01
    케이야
내일(13일) 열리는 최순실 씨 1심 선고 재판의 방청권 추첨 경쟁률이 2.2대 1을 기록했다.

서울중앙지법은 오늘 오전 서울회생법원 1호 법정에서 최 씨와 안종범 전 청와대 수석,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1심 선고 재판 방청권 추첨식을 진행했다.

내일 재판이 열릴 서울중앙지법 417호 대법정 150석 중 일반인에게 배정된 좌석은 30석으로, 이번 응모엔 66명이 참여했다.

방청권 추첨에 525명이 응모했던 박근혜 전 대통령 첫 재판과 454명이 몰렸던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1심 선고 재판과 비교하면 경쟁률이 줄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