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검찰, 현직 부장검사 긴급체포…“성범죄 혐의 확인”
입력 2018.02.12 (20:10) 수정 2018.02.13 (19:00) 사회
검찰 내 성범죄를 전수 조사하고 있는 '성추행 사건 진상규명 및 피해회복 조사단'이 현직 부장검사를 성범죄 혐의로 긴급체포했다.

안태근 전 검사장의 성추행 의혹 사건을 포함해 조직 내 성범죄 실태 규명에 나서기 위해 전담 조사단이 출범한 지 12일 만에 검찰 간부에 대한 혐의가 포착돼 수사가 확대되는 양상이다.

조사단 관계자는 "현직 부장검사 조사 과정에서 성 관련 범죄 혐의가 확인돼 긴급체포했다"고 밝혔다.

해당 부장검사는 의정부지검 고양지청 소속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8일부터 조사단 공식 이메일로 검찰 내 성폭력 피해사례를 제보받은 조사단은 해당 부장검사의 비위 사실을 확인하고 도주와 증거인멸 우려가 있다고 판단해 긴급체포한 것으로 전해졌다.

조사단은 2차 피해를 우려해 피해자 신분은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 검찰, 현직 부장검사 긴급체포…“성범죄 혐의 확인”
    • 입력 2018-02-12 20:10:31
    • 수정2018-02-13 19:00:32
    사회
검찰 내 성범죄를 전수 조사하고 있는 '성추행 사건 진상규명 및 피해회복 조사단'이 현직 부장검사를 성범죄 혐의로 긴급체포했다.

안태근 전 검사장의 성추행 의혹 사건을 포함해 조직 내 성범죄 실태 규명에 나서기 위해 전담 조사단이 출범한 지 12일 만에 검찰 간부에 대한 혐의가 포착돼 수사가 확대되는 양상이다.

조사단 관계자는 "현직 부장검사 조사 과정에서 성 관련 범죄 혐의가 확인돼 긴급체포했다"고 밝혔다.

해당 부장검사는 의정부지검 고양지청 소속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8일부터 조사단 공식 이메일로 검찰 내 성폭력 피해사례를 제보받은 조사단은 해당 부장검사의 비위 사실을 확인하고 도주와 증거인멸 우려가 있다고 판단해 긴급체포한 것으로 전해졌다.

조사단은 2차 피해를 우려해 피해자 신분은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