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차세대 스피드 간판’ 김민석, 1500m 깜짝 동메달!
입력 2018.02.13 (22:32) 포토뉴스

13일 오후 강릉 스피드스케이트 경기장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에서 동메달을 차지한 김민석이 플라워 세리머니에 참석해 두 팔을 번쩍 들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김민석, ‘깜짝 질주’
환호하는 김민석
김민석, 세계정상과 어깨를 나란히
‘내가 해냈다!’
13일 오후 강릉 스피드스케이트 경기장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에 출전한 김민석이 동메달이 확정되자 밥데용 코치와 포옹하고 있다.
김민석, 물집과 바꾼 동메달
 
  • ‘차세대 스피드 간판’ 김민석, 1500m 깜짝 동메달!
    • 입력 2018-02-13 22:32:50
    포토뉴스

13일 오후 강릉 스피드스케이트 경기장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에서 동메달을 차지한 김민석이 플라워 세리머니에 참석해 두 팔을 번쩍 들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13일 오후 강릉 스피드스케이트 경기장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에서 동메달을 차지한 김민석이 플라워 세리머니에 참석해 두 팔을 번쩍 들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13일 오후 강릉 스피드스케이트 경기장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에서 동메달을 차지한 김민석이 플라워 세리머니에 참석해 두 팔을 번쩍 들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13일 오후 강릉 스피드스케이트 경기장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에서 동메달을 차지한 김민석이 플라워 세리머니에 참석해 두 팔을 번쩍 들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13일 오후 강릉 스피드스케이트 경기장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에서 동메달을 차지한 김민석이 플라워 세리머니에 참석해 두 팔을 번쩍 들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13일 오후 강릉 스피드스케이트 경기장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에서 동메달을 차지한 김민석이 플라워 세리머니에 참석해 두 팔을 번쩍 들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13일 오후 강릉 스피드스케이트 경기장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에서 동메달을 차지한 김민석이 플라워 세리머니에 참석해 두 팔을 번쩍 들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13일 오후 강릉 스피드스케이트 경기장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에서 동메달을 차지한 김민석이 플라워 세리머니에 참석해 두 팔을 번쩍 들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