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건보공단, 가족 수발자 1천 명에 정신건강 상담서비스
입력 2018.02.19 (13:46) 수정 2018.02.19 (14:18) 사회
국민건강보험공단이 다음달(3월)부터 전국 노인장기요양보험운영센터 30곳에서 치매 등 노인장기요양 수급자의 가족 수발자 1천여 명에게 '가족상담 지원서비스'를 제공한다.

가족 수발자들은 개별 상담과 집단활동 등 10주 동안의 전문 상담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 프로그램 운영은 정신건강전문 국가공인자격증(정신건강간호사, 정신건강사회복지사, 정신건강임상심리사)을 가진 공단 직원들이 한다.

이에 앞서 건보공단은 오랜 간병생활로 가족 수발자가 느끼는 스트레스와 우울증, 부양부담감 등을 덜어주기 위해 2015년 10월부터 지난해까지 두 차례에 걸쳐 시범사업 형태로 가족상담 지원서비스를 시행했다.

시범사업 평가 결과, 서비스를 이용한 대상자의 90% 가량은 부양부담감과 우울감이 감소해 만족한다면서 다른 가족 부양자에게도 이 서비스를 추천할 의향이 있다고 응답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건보공단, 가족 수발자 1천 명에 정신건강 상담서비스
    • 입력 2018-02-19 13:46:25
    • 수정2018-02-19 14:18:13
    사회
국민건강보험공단이 다음달(3월)부터 전국 노인장기요양보험운영센터 30곳에서 치매 등 노인장기요양 수급자의 가족 수발자 1천여 명에게 '가족상담 지원서비스'를 제공한다.

가족 수발자들은 개별 상담과 집단활동 등 10주 동안의 전문 상담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 프로그램 운영은 정신건강전문 국가공인자격증(정신건강간호사, 정신건강사회복지사, 정신건강임상심리사)을 가진 공단 직원들이 한다.

이에 앞서 건보공단은 오랜 간병생활로 가족 수발자가 느끼는 스트레스와 우울증, 부양부담감 등을 덜어주기 위해 2015년 10월부터 지난해까지 두 차례에 걸쳐 시범사업 형태로 가족상담 지원서비스를 시행했다.

시범사업 평가 결과, 서비스를 이용한 대상자의 90% 가량은 부양부담감과 우울감이 감소해 만족한다면서 다른 가족 부양자에게도 이 서비스를 추천할 의향이 있다고 응답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