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비자원 “수입 와인 판매가, 수입가격의 최대 11배”
입력 2018.02.19 (15:16) 수정 2018.02.19 (15:26) 경제
수입 와인의 판매가격이 수입가격보다 최대 11배 이상 비싼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소비자원은 2016년 7월부터 약 1년 동안 수입 와인의 평균 수입가와 국내 판매가격의 차이를 살펴봤더니 레드와인은 평균 11.4배, 화이트와인은 평균 9.8배 비쌌다고 밝혔다.

다른 수입 가공식품인 생수의 수입가격과 판매가격 차이가 6.6배, 맥주가 6.5배 등인 것과 비교하면 수입 와인의 가격차가 훨씬 컸다.

소비자원은 "수입 와인의 수입가격보다 국내 판매가격이 높은 이유는 세금 외에도 운송·보관료, 임대료·수수료, 판매촉진비, 유통마진 등의 유통비용이 주요 원인인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소비자들의 수입 와인 가격만족도도 낮았다. 소비자원이 수입 와인을 구매한 경험이 있는 20대 이상 소비자 1천 명을 대상으로 조사했더니 가격만족도가 7점 만점에 4.69점으로 가장 낮았다. 선택 다양성 만족도가 5.26점으로 가장 높았고 품질 만족도는 4.71점으로 나타났다.

소비자원은 "중소수입사들의 시장 참여 확대 등 가격경쟁 활성화를 위한 유통구조 개선이 필요하다"며 "관계 부처에 관련 내용을 건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소비자원 “수입 와인 판매가, 수입가격의 최대 11배”
    • 입력 2018-02-19 15:16:16
    • 수정2018-02-19 15:26:09
    경제
수입 와인의 판매가격이 수입가격보다 최대 11배 이상 비싼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소비자원은 2016년 7월부터 약 1년 동안 수입 와인의 평균 수입가와 국내 판매가격의 차이를 살펴봤더니 레드와인은 평균 11.4배, 화이트와인은 평균 9.8배 비쌌다고 밝혔다.

다른 수입 가공식품인 생수의 수입가격과 판매가격 차이가 6.6배, 맥주가 6.5배 등인 것과 비교하면 수입 와인의 가격차가 훨씬 컸다.

소비자원은 "수입 와인의 수입가격보다 국내 판매가격이 높은 이유는 세금 외에도 운송·보관료, 임대료·수수료, 판매촉진비, 유통마진 등의 유통비용이 주요 원인인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소비자들의 수입 와인 가격만족도도 낮았다. 소비자원이 수입 와인을 구매한 경험이 있는 20대 이상 소비자 1천 명을 대상으로 조사했더니 가격만족도가 7점 만점에 4.69점으로 가장 낮았다. 선택 다양성 만족도가 5.26점으로 가장 높았고 품질 만족도는 4.71점으로 나타났다.

소비자원은 "중소수입사들의 시장 참여 확대 등 가격경쟁 활성화를 위한 유통구조 개선이 필요하다"며 "관계 부처에 관련 내용을 건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