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8 평창동계올림픽
北 응원단, 예정에 없던 ‘깜짝 공연’ 잇따라…왜?
입력 2018.02.19 (21:22) 수정 2018.02.19 (23:1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북한 응원단이 예정에 없던 깜짝 공연을 잇따라 펼치고 있습니다.

횟수도 잦은데다 공연 내용에도 적잖이 신경을 쓰는 모습인데요.

그 이유는 뭔지 김영인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북측 응원단의 네 번째 야외 즉석 공연.

취주악 반주에 맞춰 춤사위를 펼칩니다.

["좋다, 좋지."]

한반도기를 흔들고 기차놀이도 하면서 시민들 호응을 끌어냅니다.

단원들이 박수만 치던 지난 공연 때의 경직된 모습과는 대조적입니다.

시민들도 매우 만족스럽다는 반응입니다.

["꼭 통일합시다. 다시 만나요. 사랑해요."]

지금까지 야외 공연은 모두 4차례, 이틀에 한 번꼴입니다.

지난 17일 강원도지사 초청 만찬 때도 불쑥 '깜짝 공연'을 펼쳤습니다.

[오영철/북측 응원단장 : "민족적 대사를 우리 민족끼리 힘을 합쳐 잘 치러나가려는 애국 애족의..."]

남북 화해 분위기를 만들기 위해 북측이 응원단을 적극 활용하고 있다는 분석이 많습니다.

국제사회 대북제재와 북미 간 대치국면의 활로를 찾기 위해선 남북관계 개선이 필수적이기 때문입니다.

[조한범/통일연구원 선임연구위원 : "(북측 응원단이)남북관계 개선의 물꼬를 트는 역할을 해야 한다는 강박관념에 시달리고 있는 거죠. 그러니까 끊임없이 한국 언론의 시선을 끄는 또 한국의 여론을 환기시키는..."]

또 김여정, 김영남 등 북측 거물급 인사들 방문으로 응원단에 대한 관심이 상대적으로 떨어지자 이를 만회하려는 것이라는 분석도 있습니다.

KBS 뉴스 김영인입니다.
  • 北 응원단, 예정에 없던 ‘깜짝 공연’ 잇따라…왜?
    • 입력 2018-02-19 21:23:34
    • 수정2018-02-19 23:16:24
    뉴스 9
[앵커]

북한 응원단이 예정에 없던 깜짝 공연을 잇따라 펼치고 있습니다.

횟수도 잦은데다 공연 내용에도 적잖이 신경을 쓰는 모습인데요.

그 이유는 뭔지 김영인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북측 응원단의 네 번째 야외 즉석 공연.

취주악 반주에 맞춰 춤사위를 펼칩니다.

["좋다, 좋지."]

한반도기를 흔들고 기차놀이도 하면서 시민들 호응을 끌어냅니다.

단원들이 박수만 치던 지난 공연 때의 경직된 모습과는 대조적입니다.

시민들도 매우 만족스럽다는 반응입니다.

["꼭 통일합시다. 다시 만나요. 사랑해요."]

지금까지 야외 공연은 모두 4차례, 이틀에 한 번꼴입니다.

지난 17일 강원도지사 초청 만찬 때도 불쑥 '깜짝 공연'을 펼쳤습니다.

[오영철/북측 응원단장 : "민족적 대사를 우리 민족끼리 힘을 합쳐 잘 치러나가려는 애국 애족의..."]

남북 화해 분위기를 만들기 위해 북측이 응원단을 적극 활용하고 있다는 분석이 많습니다.

국제사회 대북제재와 북미 간 대치국면의 활로를 찾기 위해선 남북관계 개선이 필수적이기 때문입니다.

[조한범/통일연구원 선임연구위원 : "(북측 응원단이)남북관계 개선의 물꼬를 트는 역할을 해야 한다는 강박관념에 시달리고 있는 거죠. 그러니까 끊임없이 한국 언론의 시선을 끄는 또 한국의 여론을 환기시키는..."]

또 김여정, 김영남 등 북측 거물급 인사들 방문으로 응원단에 대한 관심이 상대적으로 떨어지자 이를 만회하려는 것이라는 분석도 있습니다.

KBS 뉴스 김영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