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현, 스쿠고르에 진땀승…델레이비치 오픈 8강 진출
입력 2018.02.23 (11:08) 수정 2018.02.23 (13:47) 연합뉴스
호주오픈 4강에 올랐던 정현(30위·한국체대)이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델레이 비치 오픈(총상금 55만6천10 달러) 8강에 진출했다.

정현은 22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델레이비치에서 열린 대회 나흘째 단식 2회전에서 프랑코 스쿠고르(303위·크로아티아)를 2-0(6-4 7-6<7-4>)으로 제압했다.

지난달 말 호주오픈 준결승에서 로저 페더러(1위·스위스)를 상대하다가 발바닥 부상으로 기권했던 정현은 이후 약 3주간 치료 및 재활을 마친 뒤 이번 대회를 복귀전으로 삼았다.

1회전에서 캐머런 노리(115위·영국)를 2-1(3-6 6-3 6-1)로 꺾은 정현은 2연승을 거두며 2018시즌 초반 상승세를 이어갔다.

정현은 1세트 첫 서브 게임을 스쿠고르에게 내주며 0-2로 끌려갔으나 게임스코어 4-4에서 연달아 두 게임을 잡아내 1세트를 따냈다.

2세트에서는 게임스코어 4-0까지 달아났다가 다시 내리 세 게임을 내주며 스쿠고르에게 경기 주도권을 뺏기는 듯했다.

결국 타이브레이크까지 치른 정현은 타이브레이크 2-4에서 연달아 5포인트를 따내 1시간 54분 접전을 승리로 마무리했다.

정현의 다음 상대는 프랜시스 티아포(91위·미국)로 정해졌다.

티아포는 2회전에서 2번 시드인 후안 마르틴 델 포트로(10위·아르헨티나)를 2-1(7-6<8-6> 4-6 7-5)로 꺾고 8강에 합류했다.

정현보다 2살 어린 1998년생 티아포는 지난해 7월 개인 최고 랭킹 60위를 기록한 선수다.

[사진출처 : EPA=연합뉴스]
  • 정현, 스쿠고르에 진땀승…델레이비치 오픈 8강 진출
    • 입력 2018-02-23 11:08:26
    • 수정2018-02-23 13:47:29
    연합뉴스
호주오픈 4강에 올랐던 정현(30위·한국체대)이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델레이 비치 오픈(총상금 55만6천10 달러) 8강에 진출했다.

정현은 22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델레이비치에서 열린 대회 나흘째 단식 2회전에서 프랑코 스쿠고르(303위·크로아티아)를 2-0(6-4 7-6<7-4>)으로 제압했다.

지난달 말 호주오픈 준결승에서 로저 페더러(1위·스위스)를 상대하다가 발바닥 부상으로 기권했던 정현은 이후 약 3주간 치료 및 재활을 마친 뒤 이번 대회를 복귀전으로 삼았다.

1회전에서 캐머런 노리(115위·영국)를 2-1(3-6 6-3 6-1)로 꺾은 정현은 2연승을 거두며 2018시즌 초반 상승세를 이어갔다.

정현은 1세트 첫 서브 게임을 스쿠고르에게 내주며 0-2로 끌려갔으나 게임스코어 4-4에서 연달아 두 게임을 잡아내 1세트를 따냈다.

2세트에서는 게임스코어 4-0까지 달아났다가 다시 내리 세 게임을 내주며 스쿠고르에게 경기 주도권을 뺏기는 듯했다.

결국 타이브레이크까지 치른 정현은 타이브레이크 2-4에서 연달아 5포인트를 따내 1시간 54분 접전을 승리로 마무리했다.

정현의 다음 상대는 프랜시스 티아포(91위·미국)로 정해졌다.

티아포는 2회전에서 2번 시드인 후안 마르틴 델 포트로(10위·아르헨티나)를 2-1(7-6<8-6> 4-6 7-5)로 꺾고 8강에 합류했다.

정현보다 2살 어린 1998년생 티아포는 지난해 7월 개인 최고 랭킹 60위를 기록한 선수다.

[사진출처 : EPA=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