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 대통령, 이방카와 상춘재 만찬…‘트럼프 메시지’ 주목
입력 2018.02.23 (12:00) 수정 2018.02.23 (12:36)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미국 트럼프 대통령의 장녀인 이방카 백악관 보좌관과 만찬을 함께합니다.

이방카 보좌관은 평창 동계올림픽 폐막식에 참석하는 미국 대표단 단장 자격으로 오늘 오후 한국을 찾습니다.

보도에 김기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저녁 청와대 상춘재에서 평창 동계올림픽 폐막식 참석을 위해 방한한 미국 올림픽 대표단을 접견하고 만찬을 함께합니다.

저녁 7시 55분 시작되는 행사에는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장녀인 이방카 단장을 비롯해 제임스 리시 상원 의원과 빈센트 브룩스 주한미군 사령관 앨리슨 후커 국가안보회의 NSC 보좌관 등이 참석합니다.

후커 보좌관은 지난 2014년 억류 미국인 석방을 위한 협상 대표단 일원으로 방북해 북측 김영철 통일전선부장과 접촉했던 경험이 있는 인삽니다.

만찬에는 문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를 비롯해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 장하성 정책실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등 청와대 주요 참모들도 배석합니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미국 정부가 개막식에 이어 폐막식에도 올림픽 대표단을 파견한 데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한미 간 현안을 논의할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이방카 단장이 북미 대화 등과 관련해 아버지 트럼프 대통령의 메시지를 한국 정부에 전할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이방카 단장은 오늘 오후 민간 항공기를 이용해 인천공항으로 입국하며 오는 26일까지 3박 4일 동안 동계올림픽 경기 관람과 폐막식 참석 등 일정을 소화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김기현입니다.
  • 문 대통령, 이방카와 상춘재 만찬…‘트럼프 메시지’ 주목
    • 입력 2018-02-23 12:02:21
    • 수정2018-02-23 12:36:49
    뉴스 12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미국 트럼프 대통령의 장녀인 이방카 백악관 보좌관과 만찬을 함께합니다.

이방카 보좌관은 평창 동계올림픽 폐막식에 참석하는 미국 대표단 단장 자격으로 오늘 오후 한국을 찾습니다.

보도에 김기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저녁 청와대 상춘재에서 평창 동계올림픽 폐막식 참석을 위해 방한한 미국 올림픽 대표단을 접견하고 만찬을 함께합니다.

저녁 7시 55분 시작되는 행사에는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장녀인 이방카 단장을 비롯해 제임스 리시 상원 의원과 빈센트 브룩스 주한미군 사령관 앨리슨 후커 국가안보회의 NSC 보좌관 등이 참석합니다.

후커 보좌관은 지난 2014년 억류 미국인 석방을 위한 협상 대표단 일원으로 방북해 북측 김영철 통일전선부장과 접촉했던 경험이 있는 인삽니다.

만찬에는 문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를 비롯해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 장하성 정책실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등 청와대 주요 참모들도 배석합니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미국 정부가 개막식에 이어 폐막식에도 올림픽 대표단을 파견한 데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한미 간 현안을 논의할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이방카 단장이 북미 대화 등과 관련해 아버지 트럼프 대통령의 메시지를 한국 정부에 전할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이방카 단장은 오늘 오후 민간 항공기를 이용해 인천공항으로 입국하며 오는 26일까지 3박 4일 동안 동계올림픽 경기 관람과 폐막식 참석 등 일정을 소화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김기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