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하현우♥허영지, 교제 한달째…‘13살 차 극복!’
입력 2018.03.01 (13:23) 수정 2018.03.01 (13:38) 연합뉴스
밴드 국카스텐의 하현우(37)와 걸그룹 카라 출신 허영지(24)가 연인 사이인 것으로 알려졌다.

허영지의 소속사 DSP미디어와 하현우의 소속사 인터파크엔터테인먼트는 "두 사람이 지인들과의 모임에서 만나 연락을 하던 중, 최근 좋은 감정을 갖고 서로를 알아가고 있다"고 1일 밝혔다.

이들을 잘 아는 한 측근은 "안지 6개월가량으로 정식 교제한 것은 딱 한달 됐다"며 "두 사람의 밝은 성격이 잘 맞는다고 한다"고 말했다.

13살 차이인 두 사람은 록밴드의 보컬과 아이돌 가수 커플이란 점에서 눈길을 끈다.

2008년 국카스텐으로 데뷔한 하현우는 MBC '복면가왕'에서 '우리 동네 음악대장'으로 가왕에 올라 9연승을 달성해 화제가 됐다. 지난달 9일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회식 무대에 올라 존 레넌의 '이매진'을 불렀다.

허영지는 2014년 카라의 새 멤버로 투입됐으며 2016년 1월 카라 해체 후 예능 등의 분야에서 활약하며 지난해 8월 솔로곡 '추억 시계'를 선보였다.
  • 하현우♥허영지, 교제 한달째…‘13살 차 극복!’
    • 입력 2018-03-01 13:23:01
    • 수정2018-03-01 13:38:01
    연합뉴스
밴드 국카스텐의 하현우(37)와 걸그룹 카라 출신 허영지(24)가 연인 사이인 것으로 알려졌다.

허영지의 소속사 DSP미디어와 하현우의 소속사 인터파크엔터테인먼트는 "두 사람이 지인들과의 모임에서 만나 연락을 하던 중, 최근 좋은 감정을 갖고 서로를 알아가고 있다"고 1일 밝혔다.

이들을 잘 아는 한 측근은 "안지 6개월가량으로 정식 교제한 것은 딱 한달 됐다"며 "두 사람의 밝은 성격이 잘 맞는다고 한다"고 말했다.

13살 차이인 두 사람은 록밴드의 보컬과 아이돌 가수 커플이란 점에서 눈길을 끈다.

2008년 국카스텐으로 데뷔한 하현우는 MBC '복면가왕'에서 '우리 동네 음악대장'으로 가왕에 올라 9연승을 달성해 화제가 됐다. 지난달 9일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회식 무대에 올라 존 레넌의 '이매진'을 불렀다.

허영지는 2014년 카라의 새 멤버로 투입됐으며 2016년 1월 카라 해체 후 예능 등의 분야에서 활약하며 지난해 8월 솔로곡 '추억 시계'를 선보였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