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다스 실소유주·뇌물 혐의’ MB 1심 징역, 15년·벌금 130억 원
검찰, 김소남 전 의원 소환 조사…MB 측에 공천 헌금 건넨 의혹
입력 2018.03.01 (18:03) 수정 2018.03.01 (19:52) 사회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는 이명박 전 대통령 측에 수억 원대 공천 헌금을 건넨 의혹과 관련해 김소남 전 의원을 비공개로 소환 조사했다.

김 전 의원의 피의자 신분 소환 조사는 지난주에 이어 두 번째다.

검찰은 김 전 의원을 상대로 이 전 대통령 측에 전달된 불법자금의 성격과 전달 경위, 그리고 이 전 대통령 측의 관여 여부를 집중적으로 조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김 전 의원이 이 전 대통령 측에 수억 원을 건네고 그 대가로 지난 2008년 제18대 총선에서 한나라당 비례대표 7번으로 공천 받아 국회의원에 당선된 것으로 보고 있다.

앞서 검찰은 지난달 22일 경기도 양주시에 있는 김 전 의원의 자택 등을 압수수색 해 관련 증거를 확보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검찰, 김소남 전 의원 소환 조사…MB 측에 공천 헌금 건넨 의혹
    • 입력 2018-03-01 18:03:21
    • 수정2018-03-01 19:52:09
    사회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는 이명박 전 대통령 측에 수억 원대 공천 헌금을 건넨 의혹과 관련해 김소남 전 의원을 비공개로 소환 조사했다.

김 전 의원의 피의자 신분 소환 조사는 지난주에 이어 두 번째다.

검찰은 김 전 의원을 상대로 이 전 대통령 측에 전달된 불법자금의 성격과 전달 경위, 그리고 이 전 대통령 측의 관여 여부를 집중적으로 조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김 전 의원이 이 전 대통령 측에 수억 원을 건네고 그 대가로 지난 2008년 제18대 총선에서 한나라당 비례대표 7번으로 공천 받아 국회의원에 당선된 것으로 보고 있다.

앞서 검찰은 지난달 22일 경기도 양주시에 있는 김 전 의원의 자택 등을 압수수색 해 관련 증거를 확보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