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독립운동 테마역’으로 변신한 안국역
입력 2018.03.01 (19:55) 수정 2018.03.01 (19:56) 포토뉴스
100주년 D-365를 축하하며

1일 오후 '독립운동 테마역'으로 꾸며진 서울 지하철 3호선 안국역에서 열린 3.1 운동 99주년 기념행사에서 독립운동가의 얼굴 가면을 쓴 시민들이 3.1 운동 100주년 D-365를 알리는 모니터 제막을 축하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독립운동가의 얼굴 가면을 쓴 시민들이 3·1 만세 운동을 재현하면서 입장하고 있다.
안국역 ‘독립운동테마역’ 변신
 
  • ‘독립운동 테마역’으로 변신한 안국역
    • 입력 2018-03-01 19:55:55
    • 수정2018-03-01 19:56:20
    포토뉴스

1일 오후 '독립운동 테마역'으로 꾸며진 서울 지하철 3호선 안국역에서 열린 3.1 운동 99주년 기념행사에서 독립운동가의 얼굴 가면을 쓴 시민들이 3.1 운동 100주년 D-365를 알리는 모니터 제막을 축하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1일 오후 '독립운동 테마역'으로 꾸며진 서울 지하철 3호선 안국역에서 열린 3.1 운동 99주년 기념행사에서 독립운동가의 얼굴 가면을 쓴 시민들이 3.1 운동 100주년 D-365를 알리는 모니터 제막을 축하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1일 오후 '독립운동 테마역'으로 꾸며진 서울 지하철 3호선 안국역에서 열린 3.1 운동 99주년 기념행사에서 독립운동가의 얼굴 가면을 쓴 시민들이 3.1 운동 100주년 D-365를 알리는 모니터 제막을 축하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1일 오후 '독립운동 테마역'으로 꾸며진 서울 지하철 3호선 안국역에서 열린 3.1 운동 99주년 기념행사에서 독립운동가의 얼굴 가면을 쓴 시민들이 3.1 운동 100주년 D-365를 알리는 모니터 제막을 축하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1일 오후 '독립운동 테마역'으로 꾸며진 서울 지하철 3호선 안국역에서 열린 3.1 운동 99주년 기념행사에서 독립운동가의 얼굴 가면을 쓴 시민들이 3.1 운동 100주년 D-365를 알리는 모니터 제막을 축하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1일 오후 '독립운동 테마역'으로 꾸며진 서울 지하철 3호선 안국역에서 열린 3.1 운동 99주년 기념행사에서 독립운동가의 얼굴 가면을 쓴 시민들이 3.1 운동 100주년 D-365를 알리는 모니터 제막을 축하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