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8 평창 장애인동계올림픽
시각장애 양재림, 회전 7위로 대회 마감
입력 2018.03.18 (15:32) 수정 2018.03.18 (15:39) 종합
 한국 여자 선수로는 알파인스키에 유일하게 출전했던 양재림이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회전 경기에서 7위를 기록하며 모든 경기를 마쳤다.

양재림은 18일 강원도 정선 알파인 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여자 회전 시각장애 부문 경기에서 1, 2차 시기 합계 2분 02초 63을 기록해, 2차 시기 레이스를 펼친 12명 가운데 7위에 올랐다. 양재림은 앞서 슈퍼대회전과 대회전에서 각각 9위에 올랐으나 슈퍼복합에서는 실격했다. 회전 7위가 이번 대회 자신의 최고 순위다.

태어날 때부터 왼쪽 시력을 완전히 잃은 양재림은 1차 시기에서 가이드러너 고운소리의 신호에 따라 1분 00초 22로 7위에 올랐고, 2차 시기에도 1분 02초 41로 7위를 유지하며 순위를 끌어올리지 못했다.

한편 이 종목 금메달은 영국의 메나 피츠패트릭이 차지하면서 전관왕(5관왕)을 노린 슬로바키아의 헨리에타 파르카소바를 2위로 밀어냈다.

방사선 누출 참사가 발생한 체르노빌 원자력발전소에서 800여㎞ 떨어진 곳에서 태어나 오염 후유증으로 시력을 잃은 파르카소바는 활강과 슈퍼복합, 슈퍼대회전, 대회전에서 우승했지만 회전 금메달을 놓치면서 4관왕을 기록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시각장애 양재림, 회전 7위로 대회 마감
    • 입력 2018-03-18 15:32:23
    • 수정2018-03-18 15:39:48
    종합
 한국 여자 선수로는 알파인스키에 유일하게 출전했던 양재림이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회전 경기에서 7위를 기록하며 모든 경기를 마쳤다.

양재림은 18일 강원도 정선 알파인 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여자 회전 시각장애 부문 경기에서 1, 2차 시기 합계 2분 02초 63을 기록해, 2차 시기 레이스를 펼친 12명 가운데 7위에 올랐다. 양재림은 앞서 슈퍼대회전과 대회전에서 각각 9위에 올랐으나 슈퍼복합에서는 실격했다. 회전 7위가 이번 대회 자신의 최고 순위다.

태어날 때부터 왼쪽 시력을 완전히 잃은 양재림은 1차 시기에서 가이드러너 고운소리의 신호에 따라 1분 00초 22로 7위에 올랐고, 2차 시기에도 1분 02초 41로 7위를 유지하며 순위를 끌어올리지 못했다.

한편 이 종목 금메달은 영국의 메나 피츠패트릭이 차지하면서 전관왕(5관왕)을 노린 슬로바키아의 헨리에타 파르카소바를 2위로 밀어냈다.

방사선 누출 참사가 발생한 체르노빌 원자력발전소에서 800여㎞ 떨어진 곳에서 태어나 오염 후유증으로 시력을 잃은 파르카소바는 활강과 슈퍼복합, 슈퍼대회전, 대회전에서 우승했지만 회전 금메달을 놓치면서 4관왕을 기록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