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F-15K 추락, 조종사 1명 사망…수색 작업
입력 2018.04.06 (06:33) 수정 2018.04.06 (06:47)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어제 공군 F-15K 전투기 한 대가 경북 칠곡군 야산에 추락했습니다.

조종사 2명 모두 숨진 것으로 추정되는 가운데 군 당국은 이틀째 수색작업에 나섭니다.

보도에 이재민 기자입니다.

[리포트]

어제 오후 2시 38분쯤 공군 F-15K 전투기 한대가 경북 칠곡군 가산면 유학산 자락에 추락했습니다.

전투기는 사고 한 시간 전쯤 대구기지에서 이륙한 뒤 임무를 마치고 귀환하던 중이었습니다.

전투기가 추락한 뒤, 인근 골프장과 마을에서는 30여 분 동안 폭발음이 이어졌습니다.

[박성권/경북 칠곡군 학하리 : "소리가 가끔 쾅쾅 소리가 났어요, 총쏘는(것 같은) 소리가... 조금 전에도 소리가 들렸습니다."]

사고가 나자 군과 소방,경찰 등은 인력 2백여 명을 투입해 수색 작업에 나섰습니다.

수색팀은 사고 발생 2시간 만에 산 9부 능선에서 전투기 잔해와 함께 앞좌석 조종사의 시신을 수습했습니다.

[공군 관계자/음성변조 : "지금 저희가 (조종사 사망)추정이라고 말씀드린 것은 (비상)탈출을 못한 것으로 보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니까 두 분 다요?) 예,예."]

이번 사고로 인한 민간 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된 가운데 공군은 사고 대책본부를 꾸려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군 당국은 오늘 사고 원인을 밝혀 줄 블랙박스를 찾는 한편 다른 한 명의 조종사에 대해 수색을 재개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이재민입니다.
  • F-15K 추락, 조종사 1명 사망…수색 작업
    • 입력 2018-04-06 06:35:49
    • 수정2018-04-06 06:47:11
    뉴스광장 1부
[앵커]

어제 공군 F-15K 전투기 한 대가 경북 칠곡군 야산에 추락했습니다.

조종사 2명 모두 숨진 것으로 추정되는 가운데 군 당국은 이틀째 수색작업에 나섭니다.

보도에 이재민 기자입니다.

[리포트]

어제 오후 2시 38분쯤 공군 F-15K 전투기 한대가 경북 칠곡군 가산면 유학산 자락에 추락했습니다.

전투기는 사고 한 시간 전쯤 대구기지에서 이륙한 뒤 임무를 마치고 귀환하던 중이었습니다.

전투기가 추락한 뒤, 인근 골프장과 마을에서는 30여 분 동안 폭발음이 이어졌습니다.

[박성권/경북 칠곡군 학하리 : "소리가 가끔 쾅쾅 소리가 났어요, 총쏘는(것 같은) 소리가... 조금 전에도 소리가 들렸습니다."]

사고가 나자 군과 소방,경찰 등은 인력 2백여 명을 투입해 수색 작업에 나섰습니다.

수색팀은 사고 발생 2시간 만에 산 9부 능선에서 전투기 잔해와 함께 앞좌석 조종사의 시신을 수습했습니다.

[공군 관계자/음성변조 : "지금 저희가 (조종사 사망)추정이라고 말씀드린 것은 (비상)탈출을 못한 것으로 보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니까 두 분 다요?) 예,예."]

이번 사고로 인한 민간 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된 가운데 공군은 사고 대책본부를 꾸려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군 당국은 오늘 사고 원인을 밝혀 줄 블랙박스를 찾는 한편 다른 한 명의 조종사에 대해 수색을 재개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이재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