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염 몸살’ 보라카이 6개월간 폐쇄…국내 영향은?
입력 2018.04.06 (09:53) 수정 2018.04.06 (09:58)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세계적인 휴양지, 필리핀의 보라카이 섬이 오는 26일부터 6개월간 폐쇄됩니다.

관광객들은 늘어나는데 오염을 처리하는 시설이 부족해 생태계 복원이 필요하다는 이유에섭니다.

한국인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곳이어서 국내 관련 여행업계도 대책을 마련하고 있습니다.

최서희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천혜의 산호섬 보라카이, 지난해에만 전세계에서 2백만 명의 관광객이 이곳을 찾았습니다.

그러나 아름다운 풍광 한켠엔 산처럼 쌓여 있는 쓰레기 더미가 눈에 들어옵니다.

시커먼 하수가 그대로 바다로 흘러드는 모습도 보입니다.

보라카이의 식당과 리조트 150여 개 업체 중 25곳을 제외하곤 오염처리시설을 제대로 갖추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필리핀 정부는 해양생태계 보호를 위해 올해 초 시설 백곳에 대해 철거 명령을 내렸습니다.

[로드리고 두테르테/필리핀 대통령/지난 2월 : "보라카이는 시궁창이나 다름없어요. 물에 들어가면 아주 고약한 냄새가 납니다."]

그러나 오염 상태가 제대로 개선되지 않자 두테르테 대통령은 결국 보라카이 폐쇄 결정을 내렸습니다.

필리핀 대통령실은 이달 26일부터 6개월간 보라카이를 폐쇄한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보라카이를 찾은 외국인 중 한국 관광객은 35만여 명으로 중국에 이어 두번 째로 많았습니다.

보라카이 섬 폐쇄 결정이 나자 국내 여행업체들은 급히 대책 마련에 나섰습니다.

[국내 여행업계 관계자 : "4월 26일 이후로 예약되어있는 고객들은 다른 쪽으로 여행지를 변경을 하시거나 아니면 전액 환불을 받으시고 하셔야 되는 상황입니다."]

또, 한국과 필리핀을 연결하는 국내외 항공들은 26일부터 보라카이 노선의 운항을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최서희입니다.
  • ‘오염 몸살’ 보라카이 6개월간 폐쇄…국내 영향은?
    • 입력 2018-04-06 09:56:40
    • 수정2018-04-06 09:58:24
    930뉴스
[앵커]

세계적인 휴양지, 필리핀의 보라카이 섬이 오는 26일부터 6개월간 폐쇄됩니다.

관광객들은 늘어나는데 오염을 처리하는 시설이 부족해 생태계 복원이 필요하다는 이유에섭니다.

한국인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곳이어서 국내 관련 여행업계도 대책을 마련하고 있습니다.

최서희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천혜의 산호섬 보라카이, 지난해에만 전세계에서 2백만 명의 관광객이 이곳을 찾았습니다.

그러나 아름다운 풍광 한켠엔 산처럼 쌓여 있는 쓰레기 더미가 눈에 들어옵니다.

시커먼 하수가 그대로 바다로 흘러드는 모습도 보입니다.

보라카이의 식당과 리조트 150여 개 업체 중 25곳을 제외하곤 오염처리시설을 제대로 갖추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필리핀 정부는 해양생태계 보호를 위해 올해 초 시설 백곳에 대해 철거 명령을 내렸습니다.

[로드리고 두테르테/필리핀 대통령/지난 2월 : "보라카이는 시궁창이나 다름없어요. 물에 들어가면 아주 고약한 냄새가 납니다."]

그러나 오염 상태가 제대로 개선되지 않자 두테르테 대통령은 결국 보라카이 폐쇄 결정을 내렸습니다.

필리핀 대통령실은 이달 26일부터 6개월간 보라카이를 폐쇄한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보라카이를 찾은 외국인 중 한국 관광객은 35만여 명으로 중국에 이어 두번 째로 많았습니다.

보라카이 섬 폐쇄 결정이 나자 국내 여행업체들은 급히 대책 마련에 나섰습니다.

[국내 여행업계 관계자 : "4월 26일 이후로 예약되어있는 고객들은 다른 쪽으로 여행지를 변경을 하시거나 아니면 전액 환불을 받으시고 하셔야 되는 상황입니다."]

또, 한국과 필리핀을 연결하는 국내외 항공들은 26일부터 보라카이 노선의 운항을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최서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