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6·13 지방선거
한국당, 충남 이인제·경남 김태호 공천 확정
입력 2018.04.06 (11:26) 수정 2018.04.06 (11:39) 정치
자유한국당은 6일(오늘), 6.13 지방선거 충남지사 후보로 이인제 상임고문을, 경남지사 후보로는 김태호 전 경남지사를 공천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한국당은 이날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비공개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이 같은 공천안을 만장일치로 의결했다고 밝혔다.

한국당 최고위는 또 지역 공천관리위원회에서 중앙 공관위로 위임된 4개 지역 기초단체장 후보 공천도 확정했다.

이와 관련해 장제원 수석대변인은 서울 강남구청장과 송파구청장에는 각각 장영철 전 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과 박춘희 현 송파구청장을 공천했고, 충북 옥천군수 후보로는 한국당 박덕흠 의원의 보좌관 출신인 전상인 전 한국당 충북도당 대변인을, 경남 사천시장 후보로는 송도근 현 시장을 공천했다고 밝혔다.

또 6월 지방선거를 앞두고 부대변인 9명도 추가로 임명됐다고 덧붙였다.

장 수석대변인은 김문수 전 경기지사를 서울시장 후보로 공천하는 것에 대해선 "그 문제는 오늘 최고위에서 논의된 것이 없다"면서도 "서울시당 당협위원장 대부분이 김 전 지사를 서울시장 후보로 내세워달라고 중앙당에 많이 요청하는 것으로 안다"고 설명했다.

세종시와 호남 지역에 대해서도 "당내·당외 인사를 망라해 좋은 분들을 영입하는 것을 추진하고 있으며, 조만간 가시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 한국당, 충남 이인제·경남 김태호 공천 확정
    • 입력 2018-04-06 11:26:35
    • 수정2018-04-06 11:39:11
    정치
자유한국당은 6일(오늘), 6.13 지방선거 충남지사 후보로 이인제 상임고문을, 경남지사 후보로는 김태호 전 경남지사를 공천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한국당은 이날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비공개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이 같은 공천안을 만장일치로 의결했다고 밝혔다.

한국당 최고위는 또 지역 공천관리위원회에서 중앙 공관위로 위임된 4개 지역 기초단체장 후보 공천도 확정했다.

이와 관련해 장제원 수석대변인은 서울 강남구청장과 송파구청장에는 각각 장영철 전 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과 박춘희 현 송파구청장을 공천했고, 충북 옥천군수 후보로는 한국당 박덕흠 의원의 보좌관 출신인 전상인 전 한국당 충북도당 대변인을, 경남 사천시장 후보로는 송도근 현 시장을 공천했다고 밝혔다.

또 6월 지방선거를 앞두고 부대변인 9명도 추가로 임명됐다고 덧붙였다.

장 수석대변인은 김문수 전 경기지사를 서울시장 후보로 공천하는 것에 대해선 "그 문제는 오늘 최고위에서 논의된 것이 없다"면서도 "서울시당 당협위원장 대부분이 김 전 지사를 서울시장 후보로 내세워달라고 중앙당에 많이 요청하는 것으로 안다"고 설명했다.

세종시와 호남 지역에 대해서도 "당내·당외 인사를 망라해 좋은 분들을 영입하는 것을 추진하고 있으며, 조만간 가시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